유튜브의 실명제 거부를 환영합니다. 그리고 존경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튜브가 실명제를 거부했습니다. 구글로써는 사용자의 익명성을 유지하느냐, 현지법을 지키느냐 두가지 원칙중 하나를 포기해야 할 상황이었을겁니다. 구글의 결정은 “지역을 한국으로 설정하면 업로드와 댓글 금지”로 하고 실명제를 거부하는 것이었습니다.

이윤을 생각해야 하는 회사가 광고주들에게 손해가 갈수도 있는 결정을 하기란 쉽지 않을 것입니다. 구글은 그렇게 결정했고, 인터넷 실명제를 반대하는 저는 그 결정을 환영합니다. 그리고 쉽지 않을 결정을 한 구글을 존경합니다.

개인적인 소망으로는 이 이슈와 관련해서 구글이 정부와 좀더 마찰을 일으켜줬으면 좋겠습니다. 구글의 움직임은 전세계 네티즌들의 관심사항이므로 마찰이 생길수록 “대한민국은 인터넷 감시 국가”라는 것을 전세계적으로 홍보하는 격이 되는 것입니다.

관련뉴스

유튜브코리아, 인터넷 실명제 거부

구글코리아는 9일 “동영상과 댓글 업로드를 제한해 실명제 의무에서 벗어나겠다” (중략)

이에 따라 우리 누리꾼들은 한국판 유튜브를 ‘관람’만 할 수 있게 됐다. 하지만 한국 이외 다른 국가로 설정을 하면 기존과 같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언어도 ‘한국어’로 설정하면 된다.

‘익명성의 해방구’ 유튜브 규제 불발

구글코리아 측은 “익명성의 권리는 표현의 자유에 있어 매우 중요하다”며 “한국을 포함해 세계 어디서도 실명제 적용 의사가 없다”고 밝혔다
(중략)
최근 국경없는기자회와 엠네스티는 한국의 인터넷 규제 수위를 ‘감시대상’ 등급에 올렸다. 이는 중국과 북한이 들어있는 ‘인터넷의 적’ 바로 아래 등급이다.

‘실명제거부’ 유튜브, 한국사업 타격받나

(중략)
수익 측면에서 가장 주목되는 점은 광고주 반응이다. 유튜브는 다른 동영상 포털처럼 수익을 광고로 내고 있다. 광고주 입장에서는 유튜브의 이같은 상황이 부정적으로 보일 수 있다. (중략)

구글코리아 정김경숙 상무는 (중략)  “구글에게 최대 관심사는 이용자 가치 창출이며 수익은 그 다음 문제다”고 말했다. (후략)

글쓴이 : Draco (http://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15 Responses

  1. che 댓글:

    저…드라코님….올블에서 비비디 바비디 부우 사건 때문에 건너왔습니다. 우선 진지하게 생각하게 만든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꾸벅 꾸벅…

  2. 진사야 댓글:

    어차피 한국어 설정 안 하고 지금껏 이용해 왔던 터라 저한테는 큰 타격이 없지만…
    저도 좀 더 물어줬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무조건 실명제라니;;

  1. 2009년 4월 9일 목요일

    구글과 함께 쥐망나니의 인터넷실명제에 침을 뱉자!! 인터넷-IT강국 코리아의 세계적 개망신, 인터넷-블로그는 쥐뿔도 모른다!! 어제(8일) 도서관에서 밤 9시쯤 집에 돌아와 늦은 저녁을 먹고 노트북을 켜고, 올블에서 ‘Breeze’님의 “국제적 망신살 뻗친 인터넷실명제”란 게시글과 한겨레가 단독보도한 “구글 1주일째 인터넷실명제 ‘불복종'”이란 기사를 접하고 저 깊은 곳에서 치밀어오르는 분노와 수치심 때문에 뭔가 쏟아내야겠다는 생각을 했지만, 그러지..

  2. 2009년 4월 9일 목요일

    역시 블로깅은 순발력 아니면 차별화다. 유튜브의 결정이 알려지자마자 엄청난 순발력으로 블로거들이 대환영한다는 메시지와 함께 일부는 약간의 시니컬한 ‘손해 볼 거 없으니까 그랬겠지’라는 반응을 보여준다.한국 국가설정시 업로드 기능을 자발적으로 제한합니다 [유튜브 공식 블로그]4월 9일 하루에 쏟아진 관련 블로그 글만 해도 수십건이 넘고 포털의 펌질까지 합하면 인터넷 통제의 역사에 기록될만한 사건으로서 손색이 없다.하루 방문객 10만명 이상 사이트들에…

  3. 2009년 4월 9일 목요일

    구글이 일 냈다. 정부의 ‘제한적 본인확인제’ 정책에 반발해, 앞으로 한국지역 서비스는 동영상 업로드와 덧글을 막겠다고 선언한 것이다.

    [관련기사] ‘실명제 하느니 서비스 안 해’ 선언한 구글

    요컨대, 앞으로 유튜브에서 지역을 ‘한국’으로 설정한 이용자는 동영상을 올릴 수 없고, 덧글도 달 수 없다. 그저 올라온 동영상을 감상만 할 뿐이다. ‘소통’을 스스로 막아버린 셈이다. 물론 이용 지역을 한국 외 나라로 설정하면 지금처럼 동영상을 올…

  4. 2009년 4월 10일 금요일

    구글은 한국의 본인확인제를 거부하였습니다. 2009/04/10 – 구글의 본인 확인제 거부 발표, 한국 사용자는 유튜브에 업로드 불가!? 본인 확인제는 심각한 문제가 있습니다. 주민등록번호라는 통제 제도에 기반하여 인터넷 상의 표현의 자유를 제한하는 제도입니다. 그에 대해 구글은 명쾌한 대답을 내놓았습니다. 구글의 대답 구글의 대답은 간단했습니다. 한국 사용자는 유튜브에 대해 어떠한 커뮤니케이션도 불가능하게 설정했습니다. 동영상도 업로드할 수 없고,..

  5. 2009년 4월 10일 금요일

    유투브가 배째라라며 나왔다. 닝기미럴 이랄까.. 실명제를 요구하는 정부의 요구에 ‘그렇다면 너네는 서비스 안할테니 맘대로 해라’란 식이다. 넷상의 대세는 ‘참 잘했어요’ 이지만, 솔직히 씁쓸하다. 우선 우리나라의 인터넷 문화를 살펴볼 때, 가장 큰 문제점이 익명성인 것이 사실이다. 아무런 근거가 없는 글(댓글 포함)이나 악의성을 띈 글로 인한 피해자가 속출하며, 이를 방지할 방법도 없으며, 또한 그에 대한 ‘명확한’ 규제도 없다. – 미네르바 케이스..

  6. 2009년 4월 10일 금요일

    구글 유튜브 서비스가 결국 대한민국을 거부했습니다. 현재 유튜브에서 한국 국가로 설정된 상태에서 댓글을 달려고 하면 이런 경고창이 뜹니다. 국민과 소통하겠다던 이명박 정부가 유투브에 실명제를 요구(협박)하였고, 그에 유튜브는 “한국 국가 설정시 동영상,댓글 업로드 제한”이라는 답변을 한 것입니다. 유튜브 공식 블로그에 올라온 글 정말 창피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중국이나 북한같은 공산주의 국가에서나 있을법한 여론통제가 대한민국에서 벌어지고 있다고..

  7. 2009년 4월 10일 금요일

    구글이 9일 한국에서 인터넷 실명제를 거부하는 대신 유튜브 서비스를 제한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결국 우리 정부의 폐쇄적 인터넷 정책이 국제적 망신거리를 자청했다. 당초 구글코리아는 인터넷 실명제 도입을 검토해왔으나 미국 본사와의 협의를 거쳐 이 같은 결정을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다음은 유튜브코리아 공식 블로그(The Official YouTube Korea Blog)에 올라온 글 전문이다.(밑줄은 임의 표기) 2009년 04월 08일 | 올린사람:..

  8. 2009년 4월 10일 금요일

    4월 8일 구글이 서비스하는 동영상 사이트인 유튜브가 정보통신망법시행령 중 제한적 본인확인제 확대 적용에 대한 입장을 밝혔습니다. 유튜브의 입장 요약 ‘본인 확인제 적용의 근거가 되는 유튜브 코리아 사이…

  9. 2009년 4월 10일 금요일

    지난달말 유투브에도 본인확인제가 적용되어서 구글이 굴복했다는 여러 블로그 글이 있었다. 구글이 중국에 들어갈때도 중국정부의 입맞에 맞게 검색결과를 조작하는 일이 있던지라 구글이 굴복했나 라고 생각을 했지만 Don’t be evil, 악해지지 말자라는 구글의 모토에 맞게 구글은 오늘 보기좋게 한방 먹였다!! 유튜브 공식 한국 블로그(링크)에 가면 관련 글이 있다. 표현의 자유에 대한 권리가 우선되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고, 사용자들이 원한다면, 익명성은..

  10. 2009년 4월 12일 일요일

    저 역시 구글의 실명제 우회를 나쁘게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저에게는 실명제 우회라기 보다는 서비스 철수를 할지도 모른다는 불안감이 더 들었습니다. 많은 글들의 대부분이 “인터넷의 자유 vs 실명제”라는 것에 촛점을 맞췄다면, 한번 유튜브를 운영하는 운영자 입장에서는 어떤 생각을 할지가 궁금했습니다. 이런 결정은 정부와 이견이 나는 것이며, 경우에 따라서는 사업이 어려워지면 포기해야 하는 것도 고민해야 하는 것이니까요. 그래서 ‘왜 이런 결정..

  11. 2009년 4월 15일 수요일

    구글이 실명제 안 한다고 앙탈을 부렸다. 몇몇 꼬꼬마 아이들과 쥐새끼 혐오증에 걸린 분들이 쌍수를 들어 구글만세를 외치고 있다. 사실 나도 쥐새끼는 싫지만, 솔직히 구글이 잘한 건 없다고 본다. 참 순수한건지, 바보인건지, 보고 싶은 것만 보는건지… 구글은 이미 중국의 압박에 굴복한 전력이 있다. Don’t be evil이라지만, 웃기는 헛소리다. 일단 악당이 되지 말자던 저 초창기 멤버가 대부분 구글에서 이탈했다는 것은 뭐 유명한 이야기고,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