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사양 PC에서 윈도7, 윈도xp, 우분투 9.10 부팅시간 테스트!!

OS 상태들이 다…달라서 공평한 비교는 불가능합니다만, 일단 비교해 보겠습니다.
부팅시간은 부트로더의 메뉴를 엔터키를 누른 순간부터, 로그인 화면이 나오고 하드디스크 읽기가 멈출때까지의 시간입니다.

컴퓨터 사양은 넷북보다 cpu나 그래픽카드가 조금 나은 수준으로…완전 똥컴입니다.

펜티엄4 2.0 노스우드 
ASUS P4B 266SE          
삼성 DDR 1G+512MB   
GeForce FX5900 128MB 
WD 130GB 유체베어링 하드 x2

윈도 7 얼티밋

58.20 초

- 윈도 7은 깐지 하루된 완전 새거입니다. 각종 드라이버와 AVG 백신만 깔려 있는 상태입니다.

윈도 XP sp3

34.05 초

- 윈도xp는 설치한지 19개월된 노인네이며, 20기가에 가까운 프로그램과 게임들이 깔려 있는 상태입니다 -_-; 그러나 1위…

우분투 9.10 Karmic Koala (숙명의 코알라!!…) RC버전

45.06 초

- 우분투 9.10은 약 1달전 베타버전으로 설치해서 업데이트를 해온 상태이며, 프로그램도 왠만한건 다 깔려 있는 상태이긴 합니다.

약간(?) 불공평한 상태입니다만…그래도 가장 불리한 윈도xp가 1위…네요;;;;

덧붙이기
새로 업그레이드한 시스템(인텔 코어2듀오 E6650, 램 2기가 DDR2. Geforce 8500GT)의 사양에서 부팅속도는 훨씬 빨라졌습니다.

윈도7 얼티밋 18.82초
우분투 9.10RC 16.64초

글쓴이 : Draco (http://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어제받은 Windows7로 삽질하기

  1. 어제 받은 윈도우7을 깔아보고 싶은 욕구가 무럭무럭.

  2. 예전에 설치했던 평가판의 파티션을 지우고 설치시도.
  3. 영문버전이라서 업데이트 메뉴에서 언어팩 설치. -> 그러나 완벽한 한글 윈도우7화는 안되는듯. 한국 테마도 없고, IE의 몇몇 메뉴는 영어이고…
  4. 더 심각한 것은 한영키가 없는 내 키보드에서 한영 전환이 안된다. 윈도우7 평가판 한글버전을 설치했을때는 없던 현상. 화면 하단의 IME 아이콘을 클릭해서 바꿀수는 있지만, 오른쪽 alt도, Ctrl+Space도 안되고 기타등등 설정도 안되서 레지스트리 만지고 삽질했으나 끝내 실패.
  5. 비스타 깔아본 사람들의 경험에 의하면 애초에 설치할때 키보드를 종류(3)로 설정하는게 가장 현명하다고.
  6. 역시나 ‘사운드 블라스터 Live! DE’ 는 인식되지 않는다. 정식이 아닌 서드파티 드라이버 설치하려 삽질.
  7. 당연히 사람과 셈틀의 ‘온에어 리틀 TV’도 인식 불가.
  8. 이래저래 귀찮아서 윈도우7 포기.
  9. 그런데 역시 망할 윈도7이 우분투9.10의 Grub2를 날려먹었다.
  10. 윈도XP boot.ini에서 윈도7 삭제하고, 윈도7의 파티션 포맷.

  11. Grub2를 복구하려고 삽질 (참고)

훗….시간 3시간정도 낭비했나?

한글판을 안주고 영문판을 준 MS에게 감사를 -_- 제길…

ps.
한글판 얼티밋버전 iso를 구해서 받은 키 넣고 설치하면 잘 된다. 확인완료.

ps.
일단 오른쪽 알트키를 한영키로 사용하는 레지스트리를 만들어봤다. (한자는 컨트롤+스페이스)
1683633600.reg1247553421.reg

글쓴이 : Draco (http://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Windows 7 런칭 파티를 다녀오다

행사장 앞에 서 있는 버스

 

행사장 전경

 

여러분의 아이디어로 만들었다는 표어…인데,
그렇다면 우분투 리눅스는 여러분 스스로가 만든건가? -_-

네임 태그.
이거 잘못 인쇄 되어 있는 사람들이 수두룩했습니다.
이름과 아이디를 전화로 물은 이벤트 준비의 허술함…

윈도 7 박스로 만든 7 글자와 그 앞의 미녀들.

행사장 로비

 

음식들. 나중에 치킨도 나왔는데 순식간에 없어졌습니다. 도시락은 좀 부실…

가장 돋보였던(?) AMD 부스걸

 

그보다 더 눈이 갔던 에일리언웨어의 노트북

AMD 부스에서는 그 6개 모니터 연결해서 게임하는걸 시연하고 있었습니다.

빠르게 돌면 그래픽카드를 준다고…

 

nVidia에서는 설문지 작성자중 추첨해서 Zune HD를 준다네요.
 뭐…AS는 안되지만.
이번 행사 경품들의 특징은…행사장에서 주는게 아니라 나중에 택배로 준다는거 -_-;

제대로된 질문을 못받아서 곤란했을거 같은 파워 블로거들…ㅎㅎ

행사장 내부

 

자리가 다소 부족했습니다.

 

MS 관계자 분들의 뻔하고 뻔한 내용 설명들… 솔직히 지루했습니다.
나중에 다른 회사들 프리젠테이션까지…어휴.. 2시간짜리 강의

임기응변이 대단했던 개그맨 진행자. 누군지는 모름.

MS분들과 파워블로거들이 뻔한 연출을 하며 윈도7의 기능과 특징을 설명하던 시간

F(X)인지 뭔지라는데 저는 별로 관심없는 아이돌 그룹…너무 어려 -_-

QnA시간? 저는 제발 리눅스 Grub좀 지우지 말라고 썼습니다만, 안뽑혔습니다 ㅎㅎ

경품 추첨을 담당했던 또 다른 개그맨. 역시 누군지 모름.

가장 중요한 윈도우 7. 뭔가….어디 기념품용 양주 세트 상자 같이 생겼습니다 -_-;

CD는 이렇게 생겼네요. 32비트 영문판 윈도우 7 얼티밋 버전이라고 합니다.

득템 품목 : 윈도7 얼티밋 32비트 버전 영문판, 헤드셋, 롯데월드 자유이용권, 핸폰 액정클리너 2개, 지우개달린 연필 1자루….끝.

글쓴이 : Draco (http://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윈도우7 스페셜 에디션은 뭐지?

내일 22일에 윈도우7 런칭 파티가 열립니다. 저는 777명의 블로거 이벤트에 당첨되서 거기 참가하구요.

그런데…예전에 온 안내 메일에는

http://draco.pe.kr/attach/1/1371036034.jpg

요런 그림이 그려져 있었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오늘 온 메일에는 조금 바뀌어 있군요.

영어표기가 Ultimate 버전이라는 것은 변함이 없지만, 스페셜 에디션? 은 뭘까요…

뭐 내일 궁금증이 풀리겠지요.

ps.
스페셜 에디션은 여기에 잘 소개되어 있군요. http://blog.jinmo123.pe.kr/247

글쓴이 : Draco (http://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