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에게 필요한 시간


사진은 순간을 기록하는 것이지만…
사진에 중요성이 생기려면,
시간이 필요하다.

– 촬영의 대상을 포착하는 시간

– 사진을 가공하여 완성도를 높히는 시간

– 사진을 감상하는 시간…

그러나 가장 중요한 시간은,

시간이 한참 지난후에,
사진을 보며 그 때 그 당시를 회상하는 시간이다.

그렇지 않으면, 사진은 그저 묻혀 있는 종이 한장, 파일 한개일뿐.

ps. 지금까지 찍은 사진을 정리해서, 벽에 붙여보자.
사진의 또 다른 의미, 혹은 진정한 의미를 찾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발행일
카테고리 일상

댓글 9개

  1. webdj // 저는 거실에 걸기에는 사진 수준이 좀 쪽팔려서요.ㅋㅋ

    zork2k // 요즘 인화서비스에는…메타정보가 사진 뒷면에 씌여있더군요. 잘만 이용하면 메모하는 수고 덜수도;;

    큰머리 // MT못가서 미안해요~~

  2. 며칠전 아는 동생에게 토토샵이란거를 배워서…..요즘 사진이란 사진은 죄다 떡칠하는데 맛을 들였어요…껄껄…

    이거 토토샵……굉장하군요!!…ㅋㅋ

  3. 나특한 // 음..저도 그러고 싶어요. 하늘사진 좋아하거든요.

    유노 // 저는 검은색 폼보드 사서 껌딱이라는 고무찰흙같은 임지 접착제로 붙였어요;;

  4. 사진으로 도배한 방도 분위기 묘오하겠네요. 예전에 어떤 선배방에 가보니 한쪽 벽이 하늘 사진만 가득 붙어있더라구요. 난데없이 감동했었던 기억이.;;

  5. 디카를 사용하면서 찍기만 하고 출력을 하지 않으니 별로 볼일이 없는 경우가 많지요^^ 그래서 저는 1년에 1번씩 잘나온 사진 몇장을 코팅해서 거실에 전시합니다^^

나특한에 답글 남기기 응답 취소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