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팁,사용기,정보

지마켓 ‘청정원.종가집공식몰’의 증정품 누락

  • 2020-11-04 : 스파게티 소스 6병과 증정 면 2봉지 주문
  • 2020-11-07 : 배송시작
  • 2020-11-10 : 수령. 면이 없음. 바로 판매자가 답변에 사용하는 핸드폰 번호로 이름, 상품 사진, 송장 사진을 문자 보냄
  • 2020-11-11 : 문자 확인이 없어서, 지마켓 상품문의에 면 누락 했음을 알리고 문자로 내용을 보냈음을 적음
  • 2020-11-11 : 바로 답변이 왔는데, 내가 쓴 글은 읽지 않고 핸드폰으로 이름과 상품 사진, 송장사진을 보내달라는 성의 없는 내용이었음.
  • 2020-11-12 : 해당 핸드폰으로 처리 상황을 알려달라고 문의함
  • 2020-11-13 : 대답이 없어서 지마켓 미수령 신고함
  • 2020-11-16 : 상품 배송이 완료되었으니 미수령 신고를 철회해 달라는 문자가 옴. 문자가 온 전화번호는 위의 답변의 전화번호와 다름.
  • 2020-11-16 : 문자가 온 전화번호로 전화를 거니, 담당자는 내가 미수령 문의한 내용을 전혀 모르고 있었음. (미수령 신고때 쓴 내용도 안보고 철회해달라는 문자 보낸건가) 다시 말을 하니 면을 보내겠으니 미수령 신고를 취소해 달라고 함.
  • 2020-11-17 : 답변을 재촉한지 4일만에 답변 문자 메시지가 왔다.
  • 2020-11-17 : 오후에 발송 되었다.
  • 2020-11-18 : 면이 집에 도착. 수령 완료. 미수령 신고 취소.

사건 종료.

Categories
일상 팁,사용기,정보

11번가 도서 주문 삽질의 기록

  • 5월 10일 생일 –  11번가에서 생일 쿠폰이 나왔다. 나는 이걸 무시했어야 했다. 하지만 평소에 사고 싶던 책을 주문하고야 말았다.
  • 5월 21일 – 주문한지 11일이 지나고도 오지 않아 11번가 사이트에 E-Mail 상담란에 글을 썼지만, 답변이 없다.
  • 5월 22일 – 고객센터의 상담 메신저로 연락. 상담원이 말하길 ‘1권이 물류센터 문제로 준비가 안 되서 늦었다. 즉시 배송 처리를 하겠으니 이번 주면 받을 것이다’ 라고 했다.
  • 5월 25일 – 여전히 배송준비 중. 다시 상담원과 메신저. 상담원이 말하길 ‘죄송하다. 가능한 빨리 배송하겠다’. 언제 배송하겠다는 구체적인 말도 없다. 물어봐도 같은 소리만 반복. 내가 ‘다음주 초에 꼭 받을 수 있게 해달라’고 강조하며 상담을 마쳤다.
  • 5월 26일 – 갑자기 배송 문자가 왔다. 몇 시간 후 조회해보니 이미 도착. 그런데 배송지는 회사이고, 오늘은 토요일. 아무도 없다. 배송 실패 메시지가 떴다. 난 분명히 주문할 때 주말에는 회사가 쉬어서 못 받는다고 썼다고!
  • 5월 29일 – 출근하고 바로 배송받았다. 배송 받고나서 21일날 쓴 질문의 답변을 받았다 -_- 내용은 갖은 예의를 다 차렸지만 그냥 어쩔수 없었다 수준.
    자기네 물류센터 이전문제로 일어난 것이고, 공지했기 때문에 보상대상이 아니란다. 물류센터 이전은 5월 11일부터 13일까지만 제외라며?
    그렇다고 이렇게 늦어놓고 보상 없냐고 따지는 글을 썼음.
  • 5월 31일 – 보상 대상이 아니지만, 2천원 쿠폰을 주겠다고 답변 달림. 유효기간이 한달짜리라, 필요할 때 글을 쓰면 바로 발급해주겠다고. -_-
    필요없어!
    11번가에 도서를 주문하고 싶은 생각은 이제 없네.
  • 6월 8일 – 물류센터 이전으로 배송이 늦어져서 죄송하다는 문자 메시지가 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