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ged: 벼랑위의 포뇨

2009년 나를 즐겁게 한 영화들

벼랑 위의 포뇨 자연/비행/여성/아이 하면 떠오르는 애니매이션 감독은? 미야자키 하야오의 최신작을 다시 볼수 있다는 것 만으로 행복했던 작품. 액션이나 거대한 스케일이 없어지고, 수작업으로 만들었다는 점이 기존 작품과의 차이점인데 그건 무엇을 의미하는 것일까.   박쥐...

벼랑위의 포뇨를 늦게 보고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벼랑위의 포뇨를 뒤늦게 봤습니다. 거의 끝물이라 극장들이 별로 안 돌리더군요. 겨우겨우 작은 스크린의 극장에서 더빙판을 봤습니다. 100명정도 들어갈 극장인데, 8명정도와 같이 봐서 좀 추웠습니다. ^^; 일단 무척 재미있게 봤습니다. 캐릭터들의 귀여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