잭 리처 (Jack Reacher, 2012)

넷플릭스에서 본 영화.

영화는 잘 만든 것 같고, 취향도 거의 해당되는데, 왠지 재미없게 봤다.

추리도 적당히 나오고, 액션도 나오고, 정의구현도 되고…왜 그럴까? 싶은데 주인공이 문제인 듯. 영화의 주된 내용은 누군가 누명을 쓴 사건을 파헤치다 권력을 쥔 사람을 털어 버리는 주인공 이야기인데, 주인공이 워낙 머리도 좋고, 전투력도 좋고, 의지도 대단해서 아무런 걱정이 안된다.

게다가 배우도 톰 크루즈임. 톰 크루즈라 액션도 훌륭한데, 톰 크루즈면 맨날 외계인이나 여러 국가 비밀기관도 터는데 고작 고위 군바리 쯤이야, 하는 느낌이 들 뿐이다.

별 3.5개.

 

ps. 2편도 나왔더라. 톰 크루즈가 요즘 프렌차이즈 여러 개를 동시에 하네? 게다가 전부 액션 블럭버스터 영화임. 돈을 얼마나 벌려고?

ps. 로버트 듀발 할아버지 나오는 영화를 오랫만에 봐서 반가웠어요. 이제 90 다 되신걸로 아는데, 건강하시길.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