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팁,사용기,정보

가습기 종류별 장단점

가정용 가습기 방식에 따라 장단점 위주로 분류.

초음파식 – 초음파를 이용해 물을 안개처럼 뿌리는 방식

장점– 상대적으로 기기가 저렴.
– 물 분사량이 많다.
– 전력 소비가 적은 편이다.
– 구조가 간단하고 크기가 작아 미니사이즈로 제작 가능하다.
– 물에 있는 성분을 공기로 내보내는 특성을 이용해 물에 레몬즙이나 향을 넣어 쓰는 것이 가능하다.
단점– 물에 있는 세균이나 성분을 전부 공기로 내보낸다(가습기 살균제 피해의 가장 큰 원인)
– 세균 분사를 막기 위해 자주 청소하고 물을 교체해 줘야 한다.
– 물 입자가 커서 공기청정기가 미세먼지가 증가하는 것으로 잘못 인식한다.
– 물 입자가 커서 불이 불완전 연소하도록 만들어 가스레인지 불이 붉게 나온다.
– 낮은 곳이나 습도가 높을 때 사용하면 바닥에 물기가 맺히는 단점이 있다.
– 증류수나 정수물을 쓰지 않을 경우 미네랄이 분무되어 주변 물건에 미네랄이 붙어 침착될 수 있다.
– 주변이 조금 서늘해지는 효과가 있다. (우리나라는 주로 겨울에 가습기를 쓰므로 단점)
– 초음파 진동판에서 윙하는 작은 소음이 발생하는데, 주변이 조용한 야간에는 확실히 거슬리는 소음이긴 하다.

증발식 – 필터나 디스크에 물을 묻혀 바람으로 증발시키는 방식.

장점– 가장 자연스럽고 넓은 범위의 가습이 이루어진다.
– 습도가 높아지면 분사량이 줄어들어 자동으로 일정한 습도가 유지된다.
– 세균이나 오염성분이 분사될 가능성이 적다.
– 소음과 전기 소모량이 적다.
단점– 상대적으로 기기가 비싸다.
– 기기의 크기가 크다
– 물 분사량이 적은 편이다.
– 습도가 높아지면 분사량이 더 줄어들므로 강제로 높은 습도로 만들기 어렵다.
– 세균 번식을 막기 위해 물 교체를 자주 해줘야 한다.
– 필터 방식의 경우 필터를 청소하거나 교체해줘야 하는데, 청소도 어렵고, 교체 비용도 비싼 편이다.
– 디스크 방식의 경우 디스크를 청소해야 하는데, 디스크 갯수가 아주 많아 힘들고, 보통 플라스틱이라 식기세척기를 쓰거나 잘못 세척할 경우 변형 될 수 있다.

가열식 – 물을 끓여 증발시키는 방식

장점– 세균이나 오염성분이 분사될 가능성이 거의 없다.
– 수증기가 분사되므로 따듯하게 습도가 올라간다. 겨울철에 가습기를 사용하는 한국에서 장점.
단점– 기기 가격이 비싼편.
– 전력 소모량이 크다.
– 기기에 따라 소음이 문제되는 경우가 있다.
– 기기 자체도 뜨거운 부분이 있고, 수증기도 뜨거워서 아이들이나 애완동물의 화상 위험이 있다.
– 증류수나 정수물을 쓰지 않을 경우, 증발하고 남은 미네랄이 기기내부에 침착될 수 있어 이에 대한 청소가 필요하다.

결론 : 단점 없는 놈은 없더라.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2 replies on “가습기 종류별 장단점”

저희는 2일에 한번 세척하는 초음파식을 쓰고 있습니다.
아내가 안해주면 승질 냅니다 ㅠㅠ

증발식 대신 수건 3~4개를 해야 해서 빨래가 늘다 보니 그냥 강력한 가습량의 초음파식이 최고더라구요.
하루 닦아서 물 채우고 쓰고 다음날 한번 채우고
그 다음날 닦아서 물 채우고 쓰고의 반복이네요 ㅋ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