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서스7 날아다니게 만들기2 (F2FS를 이용하자)

전에 “넥서스7 날아다니게 만들기”라는 글을 쓴적이 있는데, 이 방법도 오래 사용하면 점점 느려졌다. 넥서스7(2012)의 랙은 단순히 관리차원이 아니라 플래시 메모리에 구조나 성능상 문제에서 기인하는 것 같다.

그런데 최근 F2FS라는 플래시 메모리에 최적화된 파일 시스템을 사용해서 큰 효과를 봤다는 소식이 들렸다. 그래서 나름대로 시도해봤다.

  1. F2FS를 지원하는 커스텀롬, Gapps, FormatPartitions.zip 과 F2FS를 지원하는 리커버리를 준비해서 넥서스7의 저장공간에 복사해 넣는다. Gapps는 미니나 컴팩트 버전등, 작은걸 써야 오류가 안난다고 한다.
  2. 부트로더로 리부트한다
  3. fastboot 명령으로 리커버리를 플래싱한다.
    fastboot flash recovery recovery_filename
    xda 글의 설명과 달리 Flashify 앱을 이용하는 것은 오류가 있다는 이야기가 있다.
  4. 새로운 리커버리로 리부트한다
  5. 리커버리에서 FormatPartitions.zip 을 설치한다
  6. 다시 새로운 리커버리로 리부트한다
  7. 리커버리에서 커스텀롬, Gapps 순서로 설치한다
  8. Wipe 메뉴에서 Data 파티션을 포맷한다 (중요)
  9. 리부트한다. 끝.

약 2주간 사용했는데, 무척 쾌적하고, 거의 느려짐이 없다.

nexus7_f2fs

쿼드런트(일명 뻥드런트) 테스트 결과. 기존의 4천점 내외에서 5600점까지 향상된다.

단점으로는 모든 파티션이 F2FS로 변경되어 대부분의 커스텀롬들은 거의 호환이 안되거나, 따로 F2FS 지원하는 커널을 덮어 씌워서 돌려야 한다. 앱을 실행하는데는 별 문제가 없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