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팡 3세 칼리오스트로의 성(ルパン三世 カリオストロの城, 1979)

전부를 본 것은 아니지만 개인적인 평으로 루팡 3세 극장판 중 가장 재미있으면서 완성도 높을 작품이랄까.

초반 자동차 추격전도 대단하고, 중간중간 잠입과 액션 연출, 개그씬도 훌륭하다. 루팡이 좀 미래소년 코난과 스파이크 스피겔을 반반 섞은 것 처럼 묘사되지만 캐릭터들도 꽤 괜찮게 나왔고.

미야자키 하야오 다운 폭력적이지만 잔인하지 않은 연출이나, 오버액션, 만화적인 메카닉 연출 등이 있지만, 작품과는 잘 어울리니 패스. 70년대 작품인걸 생각하면 오히려 리얼리티 쩌는 것일 지도 모른다.

 

넷플릭스에 떴다. 안보신 분들은 꼭 보기를. 자막은 한국어가 있지만, 음성은 영어와 일본어 뿐.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