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도: 민란의 시대 (2014)

평범한 사극 액션 영화인 줄 알았는데, 괴작? 넷플릭스에 있길래 감상.

이건 뭐랄까… 설명이 어려운데, 한국 영화에 나올법한 쟁쟁한 배우들 죄다 모아서, 의적을 소재로, 서부극 전개에 일본 사무리이 영화 액션앵념을 넣고, 쿠엔틴 타란티노식으로 연출을 하면 이 영화가 될 듯 하다. 킬빌 처럼 대놓고 유치한 나레이션부터 시작하는데, 아마 거부감 생기는 사람들 많을 듯. 심지어 음악도 서부극 음악임.

다만 워낙 캐릭터들이 하나하나 재미있고 연기를 잘하는데다, 강동원의 미모(?)로 유치함이 치유되는 식이라 애매하다. 재미가 없다고 할 수는 없는데, 뭔가 스파게티 소스 넣고 비빈 전주비빔밥을 먹은 듯한 느낌을 지울 수가 없음.

시도는 좋았다. 점수는 별 3개반.

ps. 강동원이 죽이려고 난리치던 조카를 갑자기 아끼는건 뭔 개연성인가?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