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 아이 조 – 전쟁의 서막 (G.I. Joe: The Rise Of Cobra)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딱 어른용 ‘스파이 키드’ 라고 할 수 있는 영화. 수준도 특수효과도, 대사도…
  • 코브라의 탄생? 정도로 번역할 수 있을 부제를 내용도 모르고 ‘전쟁의 서막’이라고 짓는 센스.
  • 포스터의 인물들….느낌이 영화속과 너무 틀립니다. -_- 특히 이병헌과 두 여자들 헤어스타일과 얼굴이 이미지가 달라요. 왜 그런지 모르겠군요.
  • 영화속 악당들…이해가 안됩니다. 그정도 오버 테크놀로지를 가진 집단이라면, 그냥 무기 장사와 의료기술만 팔아먹어도 세계정복할듯;;
  • 이병헌은 나름 연기를 잘한거 같습니다만, 도쿄 태생 한국인 닌자? 캐릭터가 좀 에러. 이병헌의 아역으로 나오는 녀석(중국계 미국꼬마)은 ‘도둑놈!’이라는 한국어도 하더군요;;; 이병헌은 워낙 얼굴이 익은 배우다보니, 오히려 스네이크와 싸울때는 스네이크가 악역 같은 느낌이 들 정도입니다 -_-;
  • 사실 이병헌보다는 쫄쫄이 입어주신 두 누님이 볼만한 영화. 나쁜 여전사 역의 시에나 밀러, 착한 쪽의 레이첼 니콜스. 레이첼 니콜스는 ‘스타트렉 더 비기닝’에서 우후라의 초록색 외계인 룸메이트역으로 나온적 있는데, 그때보다 맨얼굴 외모가 훨씬 낫군요. 몸매도 괜찮고…
  • 대통령역의 조나단 프라이스….레드얼럿3 게임에서 연합군 장군이었는데, 거기서 대통령 죽이라고 명령내리더니…그 자리 차지했나 봅니다 ^^;
  • 이제 아저씨 느낌이 팍팍인 데니스 퀘이드는 못 본척 하고 싶습니다 ㅎㅎ


http://www.imdb.com/title/tt1046173/

http://movie.naver.com/movie/bi/mi/basic.nhn?code=45979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2 Responses

  1. 구차니 댓글:

    전 이걸 영화관에서 킬링 타임용으로 잘 봤더랬죠 ㅋㅋ

    결론 : 악당이 더 착해보여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