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웹기반 트위터 클라이언트 twimbow.com

얼마전에 외국 IT블로그를 통해 twimbow.com 라는 새로운 웹기반 트위터 클라이언트가 준비중이라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아쉽게도 아직 서비스를 오픈하지는 않고, 초대할테니 e메일을 남기라고 되어 있더군요.

Twimbow의 초기 로그인 화면

어째튼 어제 초대 메일이 날아와서 바로 가입을 하고 써 보았습니다. 전체적인 디자인에서 계속 무지개색 디자인이 나오는 걸로 보아, Twimbow는 Twitter+Rainbow의 단어 조합인가 봅니다. n이 왜 m이 된지는 모르겠지만.

TweetDeck과 비슷한 검은색 컬럼 형태의 디자인

로그인을 하면 3개의 컬럼으로 구성된 창이 뜹니다. 첫번째는 자신이 주고받은 트윗, 답변, DM, RT, 즐겨찾기 등이 총망라된 컬럼입니다. 검은 창이라 피로감도 적고, 윗부분은 무지개 색이라 예쁩니다. 전체적으로 아기자기 하죠.

왼쪽 컬럼

각각의 버튼을 눌러 On/Off가 되며, 각 트윗 아래에 있는 버튼을 눌러 해당 종류만 볼수도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트윗에 마우스를 가져가면 오른쪽에 적절한 버튼들이 나옵니다. 본인의 트윗은 삭제버튼이 나오고, 다른 사람의 트윗은 답변이나 DM등을 보내는 버튼들이 나옵니다.

다른 사람의 트윗에 마우스를 가져가면 나오는 버튼들

오른쪽의 녹색 share버튼을 누르면 e메일이나 페이스북등을 통해 트윗을 공유할 수 있는 메뉴가 나옵니다만, 아직 e메일밖에 안됩니다.

공유 버튼을 누르면 나오는 대화상자

무슨 글에 대한 답변인지 확인 할 수 있는 "대화"버튼

@가 붙은 답변 글에는 show conversation 버튼이 있어서 무슨 글에 대한 답변인지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이 기능은 역시 웹기반 클라이언트인 HootSuite과 비슷한데 딱 이전 글 1개만 보이므로, HootSuite같은 전체 대화보기는 안됩니다.

그밖에 Twitpic등의 외부 이미지 서비르를 사용하면, 해당 이미지를 미리 읽어와 트윗들 사이에 버튼으로 표시 해주는 기능이 있습니다.

프로필 내용을 보여주는 창

물론 사람들의 아이디나 프로필 이미지를 클릭하면 해당 프로필과 팔로잉, 언팔, 답글, DM, 리스트 추가, 블럭등을 할 수 있는 버튼들이 나옵니다.

가운데 컬럼은 트위터의 Home 페이지와 같이 팔로잉한 사람들의 전체 트윗을 보는 영역입니다. HootSuite같은 자동으로 새 트윗이 펼쳐지는 방식이 아니라, Twitter처럼 새 대화가 있다는 것을 노란 버튼으로 알려주는 방식으로 작동합니다. 버튼을 누르면 매우 멋진 애니매이션과 함께 글이 펼쳐집니다.

새 트윗이 21개 있다고 알려주는 버튼

왼쪽 위에 있는 v체크 버튼은 전체 트윗을 접어버리는 기능인데, 무슨 이유로 접는데 사용하는지 잘 모르겠는…용도가 애매한 기능입니다. 더 위의 작대기 3개가 있는 버튼은 리스트 버튼입니다.

리스트 버튼을 눌렀을 때 펼쳐지는 리스트들

리스트를 눌렀을 때 새로 갱신되는 속도는 무척 빠른편입니다. 리스트를 자주 사용하는 사람에게는 꽤 유용할 듯 합니다.

오른쪽 컬럼

오른쪽 컬럼은 검색용 컬럼입니다. 검색 키워드를 넣으면 아주 빠른 속도로 해당 트윗들을 찾아줍니다. 해쉬태그나 아이디등의 검색도 무척 빠르고, 검색어를 저장해놨다가 마치 가운데 컬럼의 리스트 기능처럼 한번에 불러올 수 있는 기능도 있습니다.?최근에 트위터를 통함 검색이 인기라서 가장 공을 들인듯 합니다. 하지만 한글 검색은 안된다는 게 에러. -_-;

새로운 글을 쓰고 싶을 때는

새 트윗 쓰기 버튼. 좀 위치가 애매.

오른쪽 컬럼 위에 있는 new tweet 버튼을 누르면

글 쓰기 대화창

이런 간단한?글 쓰기 창이 열립니다. 이런 창들은 웹브라우저 창이 아니라 전부 레이어로 구성된 Modal 창으로 열립니다.

Twimbow는 아직 “프리 알파 테스트” 과정에 있기 때문에 미리 평을 하기엔 좀 그렇습니다. 하지만 일단 장단점을 꼽으라면

장점

  • CPU사용량이 거의 없이 퍼포먼스가 아주 빠릅니다. 그에 비하면 같은 웹기반이지만 기능이 너무 많은 HootSuite은 느린감이 있고, TweetDeck같은 Air기반 프로그램은 최신형 CPU에서도 무겁습니다.
  • 요즘 유행대로 어두운 색상을 사용한 트위터 클라이언트. 그러면서 컬러풀하게 장식해서 칙칙한 느낌이 없고 예쁩니다.
  • 전체적으로 UI가 직관적인 편입니다.

단점

  • 최근의 클라이언트들에 비하면 기능이 여러모로 부족합니다.
  • 최근 팔로워 리스트 기능이라도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맞팔 관리에 편리하게요.
  • 커스터마이징 옵션이 있었으면 좋겠는데, 그런게 전혀 없습니다.
  • 오른쪽 search 컬럼은 쓰는 사람은 쓰지만 안 쓰는 사람은 안 쓸텐데, 다른 용도로 전용이 가능하면 좋겠습니다.
  • 한글로 검색이 안됩니다.

일단 이 정도네요. 기능을 보완하고 정식으로 서비스하면 나름 좋은 트위터 클라이언트가 될 듯 합니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6 Responses

  1. 재성才誠 댓글:

    오… 이거 좋아보이네요… HootSuite는 너무 느려서 좀 쓰기 어려웠는데…

    그나저나 블로그 첫 페이지 꾸미는 플러그인도 있나보네요… 이것 저것 많이 달라졌네요…

    • Draco 댓글:

      HootSuite은 너무 느려졌죠.

      첫페이지를 꾸민 것은 플러그인이 아니라 스킨이에요. Suffusion이라는 스킨인데…
      워드프레스는 스킨에 php코드가 들어가서 그런지 스킨 자체에 별의 별 기능을 다 넣은 것들이 많더군요 -_-;;

  2. 구차니 댓글:

    음.. 트윗을 접어서.. OTL
    아마 제 생각이지만 twinbow는 상표권에 문제가 있어 twimbow라고 한게 아닐까요?

  3. 메이비 댓글:

    참고로 ‘Block’은 ‘블럭’이 아닌 ‘블록’으로 표기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