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에는 꺽쇠괄호를 안쓰는게 좋다

꺽쇠괄호라고도 하고 ‘홑화살괄호’나 ‘꺽은괄호’, ‘앵글 브래킷’이라고도 하는 괄호. 그러니까, “<“나 “>”같은 괄호를 말하는거다. 이 괄호는 HTML이나 XML등의 태그를 구분하는데 사용된다. 그래서 많은 웹기반 RSS리더기나 파서 프로그램들이 보안을 위해 꺽쇠괄호를 잘라내버린다. 그러면 어떤 문제가 생기냐면,

올블로그 화면

갑자기 왠 줄거리? 라는 단어가 나온다. (화면은 익스트림무비 블로그의 올블로그 싱크 화면) 원래의 글은

꺽쇠0

쏘우4에 대한 이야기다. 구글리더등의 RSS리더에서도

꺽쇠2

이렇게 나온다.

즉, 꺽쇠괄호와 그 안에 글을 태그로 인식해서 잘라내어진 것이다. 본문에도 보면 “선배격인 . 그 4번째 영화…”라는 식으로 꺽쇠를 사용한 글은 전부 잘려있다. 블로그는 웹기반 RSS리더등에 의존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이런 문제를 예방하려면 따옴표를 쓰던가 ()괄호를 쓰던가 하는게 좋다.

물론 모든 RSS기반 프로그램이 이런 문제를 일으키는 것은 아니다. 응용프로그램기반이거나 HanRSS같이 개량된 리더기는 정상으로 표시된다. 그래도 표시 못하는 서비스가 많으므로 안쓰는것이 좋을 것이다.

꺽쇠3

요약정리

<>를 제목이나 글 본문에 사용하면, 메타 사이트나 RSS리더에서 삭제되서 문맥이 어긋나는 결과를 가져올수 있다.

ps. 익스트림 무비 스샷을 마음대로 사용해서 죄송합니다. ^^; 꺽쇠 많이 쓰시던게 생각나서;; 하하;;

ps. 꺽쇠괄호의 정확한 한국어 명칭은 ‘홑꺾쇠표’라고 한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7개

  1. 두달 전에 블로그 본문의 작품명 표기부호를, 좀더 알아보기 쉽다는 이유로 큰따옴표에서 꺽쇠로 일일이 바꿨는데 이제야 이 글을 보고서는 ‘어이쿠’ 소리가 나오네요. 죄다 재수정할 생각을 하니 후덜덜~;; 그래도 이 글을 쓰신 날로부터 약 20개월이 흘렀으니 그동안 대부분의 리더기에서 이런 문제가 해결되어 재수정할 필요까진 없지 않을까..라는 한조각 희망을 가져봅니다.

    1. ^^ 기대하신것과 달리, 그대로 구글리더는 여전히 꺽쇠 사이의 글이 사라지고, 한RSS는 거의 제대로 보입니다. 그냥 새 글에서만 안쓰시면 되죠 뭐.

  2. 핑백: JageSarang Blog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