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블로그에 대한 몇가지 작은 불만.

올블로그는 국내 인터넷 서비스중 내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서비스일 것이다. 하루에 빠짐없이 30분, 많게는 1시간이상 이용하니까 말이다. 하늘이님(잘못 말하면 하느님이 되는 무시무시한 아이디;;)이 광운대에서 창업을 하셨기 때문에 동문으로써 관심과 부러움을 가지고 초기부터 이용하고 있다. 그만큼 애정을 가지고 이용하기 때문에 왠만하면 넘어가지만 몇가지 작은 불만사항이 있으니….주절 거려 보겠다.

1. 스폰서 포스트

올블로그에 “스폰서 포스트”라는 것이 추가되었다. 블로그들의 글이 나오는 영역에 스폰서 광고에 해당하는 블로그글을 맨위에 보여주는 기능이다. 그러다보니 해당 공지를 보면, 꽤 많은 고심을 했다는 것을 알수 있다.

하지만 그래봐야 광고는 광고다.

광고가 인기글 순위 1위를 차지하고 있는 듯한 겉모양은, 검색결과에 맨처음 스폰서 광고가 결과처럼 나오는 네이버와 하나도 다를바 없다. 비록 색상은 좀 푸르스름하게 표시하고 스폰서 포스트라는 꼬리표도 붙였지만, 다른 글들에 MouseOver한 모양과 큰 구별이 있지 않다.

게다가 올블로그는 상단 부분의 공간 낭비가 심해서, “블로그 스피어는 지금”영역 아래는 1024*768(일종의 웹디자인 가이드라인 해상도랄까)에서는 포스트가 1개나 2개밖에 보이지 않는다. 그런 상황에서 “스폰서 소프트”는 광고 비중을 크게 높힌 셈이기도 하다.

올블고그도 먹고는 살아야한다. 그러나 불만이다. 크기를 좀 줄이고 색상을 더 다르게 하거나 했으면 좋겠다.

2. 무거움

올블로그는 개편을 하면할수록 페이지가 무거워지고 있다. 개인 PC의 발전으로 올블로그 정도는 별거 아니긴 하지만, 나같은 저사양 유저는 올블로그에서 탭으로 블로그 글 2~4개만 띄우면 CPU가 고생한다.

 올블로그 메인페이지 로딩이 끝난후 1분간 기록[이미지 파일 손실]
올블 툴바가 떠 있는 블로그글의 1분간 기록 그냥 블로그 글의 1분간 기록

가끔 올블 툴바가 떠 있는 채로 플래시나 자바 스크립트가 많아서 무거운 블로그에 들어가면 스크롤이 잘 안될정도로 CPU가 치솟다가 툴바를 꺼버리면 해결되기도 한다.

3. 올블로그 라이브의 버그

2번과 같은 이유로 live서비스를 자주 이용한다. 글 목록만 떠 있기 때문에 가볍고, 글의 갱신을 알기 편하다. 완전 폐인 서비스. 그러나 live서비스는 문제점도 많다.

[이미지 파일 손실]

올블로그 라이브 서비스는 자주 실시간 인기글 목록이 사라지거나, 위의 스크린샷처럼 아예 리스트가 사라지거나, 서비스를 이용하다가 갑자기 mysql 에러를 내기도 한다.

그리고 추천을 좀 할려고 하면, 무슨 전격제트작전의 키트라도 되는 마냥 불만 왔다 갔다 한다. -_-; 리로딩 하면 추천이 되어 있기도 하고 안되어 있기도 하다. 웹에서 확실하게 작동하지 못하는 버튼만큼 귀찮고 유저들에게 잘못된 버릇을 만드는 것도 없다.

ps.
이 글은 우분투 7.10이 깔린 똥컴에서 파이어폭스2 기반으로 올블로그를 사용한 경험으로 작성되었다.

+ 예언!

이 글을 본 하늘이님이나 골빈해커님은 분명히 “곧 업데이트가 있을것이니 지켜봐 달라”는 내용의 댓글을 달것이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18 Responses

  1. 골빈해커 댓글:

    스폰서포스트는 진짜이제시작이니만큼 그리고 중요한(돈만 보고 하는건 아닙니다) 의미가있으므로 블로거여러분들의 의견을 들어 신중하게 서비스 해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곧 업데이트가 있을 예정이니 지켜봐주세요(…)

    • Draco 댓글:

      바로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골빈해커님 센스쟁이….
      올블로그는 그동안 너무 좋았기 때문에 돈보고 광고 좀 해도 됩니다 ㅎㅎㅎ 다만 광고비중이 너무 커지거나 구별하기 힘들지 않게 해주세요.

  2. 이드,,, 댓글:

    어디가서 자리 까세요 예언이 무시무시하게 정확히 들어 맞네요 ㅋㅋ

  3. 티에프 댓글:

    저도 처음엔 라이브 서비스를 좋아했는데. 버그가 잦더라고요. 그래서 요즘은 안쓰긴 합니다.

  4. rainydoll 댓글:

    스폰서 포스트, 오늘 하루 종일 저 글을 봤으면서도 방금 처음 알았네요. 뭔놈의 게임 관련 글이 추천을 얼마나 받았길래 저렇게 오래 걸려있나, 했는데… -_-;;

  5. HFK 댓글:

    올블 라이브의 경우 계속 켜놓고 있다보면 에러났다면서 죽는 경우가 간간히 발생하더군요…

  6. Mr.Met 댓글:

    저도 거의 올블 라이브만 썼었는데
    요즘은 잘 안씁니다.

    아직도 올블 원래 메인에 실시간 글이 떠야된다고
    저는 굳게 믿고 있어서 아쉽기도 하구요.

  7. poto 댓글:

    유명 블로거들은 모두 구글광고(애드센스)나 애드클릭스등 광고를 달고 있습니다.

    어떤 블로거에 가면 광고가 너무 많아 글을 읽기 힘들때도 있죠.

    그에 비하면 올블로그의 스폰서포스트는 귀엽단 생각이 듭니다.

    • Draco 댓글:

      저는 광고를 달았다고 뭐라고 하는게 아닙니다.
      제 블로그에도 광고는 많이 달려 있습니다.
      유저들의 포스트보다 광고 포스트가 먼저 올라와 있고, 무심코 1등인줄 알고 클릭한다라는 문제가 불만인거죠.

  8. monOmato 댓글:

    나는 결혼 언제 할지 예언해 주셈

  9. 진아 댓글:

    추천문제는 라이브 뿐만이 아닌거 같더군요. 저도 글을 읽다가 추천하고 난 다음에 딴짓하다가 올블로그에 들어오니 추천이 꺼져있는 경우를 자주 겪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