쿼런틴 (Quarantine, 2008)

이것도 유명 작품 리메이크 좀비영화. 마눌님에 의해 강제로 넷플릭스 관람.

주인공이 기자라는 점과 카메라맨이 주인공 뒤에서 따라다닌다는 점, 그리고 주요인물들이 폐쇄된 건물에 갇혔다는 점 등을 잘 활용한 좀비 영화이다.
무섭긴 한데 결론이 애매하게 끝나서 2편을 봐야 하긴 하는데, 넷플릭스에는 없으니 패스.
싫어하는 장르를 강제 관람하는거…폭력입니다. 부부지간에도 이러지 맙시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