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드 아트 온라인

넷플릭스에 소드 아트 온라인(1부 아인크라드, 2부 페어리 댄스, 3부 팬텀 불릿, 외전 1부 캘리버, 외전 2부 마더즈 로자리오 )이 올라와 있어서 감상.

라이트 노벨 기반 애니메이션을 별로 좋아하진 않아서 안보고 있다가, 일본에 있는 친구가 후속작 제작에 참여 중이라고 하고, 서양의 VR세계를 표현한 레디 플레이어 원과 어떤 식으로 다르게 묘사할지도 궁금해서 봤다.

일단 1부는 꽤 재미있게 봤다. VR세계에서의 죽음을 실제 죽음과 연결시켜 데스 게임을 벌인다는 설정이 개성으로 다가온 듯(뭐 매트릭스에서도 비슷한 설정이지만). 마지막에 너무 급전개로 끝나 버린 것이 아쉽다. 2부 페어리 댄스는 그냥 주인공의 공주님 구하기+동생의 짝사랑…이라 좀…;; 역시 일본 애니라 그런지 점점 하렘물이 되어가는데다 3부는 그냥 뭐 제다이…. 차라리 전형적이라도 SF적인 소재에 감성을 잘 넣은 마더즈 로자리오편이 더 나았던 것 같다.

개인적으로는 ‘온라인 게임에서 솔플하기’,’몇 개월간 낚시만 하기’,  ‘초보인 척 초보 유저들 파티에 끼어서 돕다가 혼자 살아남기’, ‘남캐인데 여캐로 오해 받기’ 경험이 꽤 되는지라 흥미로웠다…-_-;

 

ps. 오랫만에 본 일본 애니인데, 킬라킬이나 강철의 연금술사 같은 다른 넷플릭스 일본 애니도 볼까 고민 중이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6 Responses

  1. Rani 댓글:

    갠적으로 팬텀불릿이 가장 재밌었습니다. ^^

  2. 구차니 댓글:

    아무것도 안봐서 모르겠습니다 ㅠㅠ

    그나저나 VR 관련해서는 .hack 시리즈도 볼만하지 않을까 합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처음에 나왔던 .hack이란 .hack/SIGN 정도가 괜찮았던거 같은데
    그 이후로는 관심이 확 줄었네요

    요즘 VR 책을 좀 빌려보고 있는데 먼가 만들어 보고 싶어 부품 검색하는데 왜케 없어요 ㅠㅠ
    D사보다 적어요 엉엉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