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지않는 인간들의 밤(2019)

넷플릭스에서 감상한 코메디 영화.

신정원 감독이 잘하는, 주인공이 뭔가를 억지로 해보려다가 꼬이고 꼬이고 계속 꼬이는데 결국 상황만 악화 되고, 결국은 각종 잔인하고 엽기적인 상황이 되어가는데 아무도 안죽는 그런 상황극 같은 코메디 영화이다.

배우들도 찰떡 캐스팅인데 특히 양동근이 별것도 아닌데 참 웃기는 바보연기를 한다. 마지막 반전으로 왜 ‘죽지 않는 인간들’이 제목인지 나오기는 하는데 딱히 뭐 중요한 반전은 아닌지라.

가볍게 웃으며 보기 좋은 영화. 외계인이 나오는 음모론이 첨가된 코메디 물이다보니 지구를 지켜라 같은 느낌도 조금 난다. 내 별점은 별 3개.

ps. 마지막 장면, 1년 후 강가에서 친구들끼리 모여서 해피엔딩 하는 거….다른 영화에서도 비슷한 엔딩을 본 듯 한데 어디에서 봤더라?

ps. 제목이 왜 “죽지 않는”이 아니라 “죽지않는”인건지 이해가…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