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호크 다운(Black Hawk Down, 2001)

제리 부룩하이머 제작과 리들리 스콧 감독외에 이런 작품을 만들 수 있을까 싶은 전쟁 영화. 1993년에 실제로 있었던 모가디슈 전투를 재현한 영화이다. 치열한 현대전을 실제처럼 다루기 때문에 여러 영화와 게임에 영향을 주었다.

영화 내용은 소말리아 군벌 지도자 아이디드가 구호물자를 빼돌리자 미국은 그를 체포하려 특수부대를 보내는데, 적 민병대가 쏜 RPG에 블랙호크 헬기가 격추되면서 일이 꼬이기 시작. 결국 빠르게 치고 빠지려는 작전이 난전이 되고 하루를 넘기며 사상자가 늘어나는 것을 다루고 있다.

영화를 보다보면 정규군+특수부대에게 민병대는 상대가 안된다는 것. 그럼에도 쪽수는 무섭다는 것, 그리고 군인에게 장비라는 건 중요하다는 것을 수십번 느끼게 된다. 영화에 워낙 유명한 배우들이 수십명 나오는데, 전부 짧은 머리에 군복에 헬맷을 써서 구별이 안된다는 점도 압권. 특히 라이언 일병 구하기에서 처럼 아랫사람 챙기는 노련한 군인이라는 비슷한 역할로 나오는 톰 시즈모어 아저씨가 계속 눈에 띈다.

이 작품은 2001년에 친구와 함께 극장 개봉시에 봤는데, 라이언 일병 구하기 이후로 충격과 함께 감상했던 기억이 난다. 그리고 마지막에 상당히 실망을 했는데…

“이 전투에서 1000명이 넘는 소말리아인이 죽고, 19명의 미군이 목숨을 잃었다.”

왜 소말리아인은 그냥 죽은거고, 미군은 목숨을 잃은걸까? 표현 참…

어째튼 영화는 걸작. 내 평점은 별 5개.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