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브로드밴드 가입하면 하나로의 전화질 망령이 되살아난다?

과거 하나로 통신의  ‘전화질’은 유명했습니다. 하나로에 한번 가입하면, 지금 하나로를 쓰고 있던 안 쓰고 있던, 그 기록을 가지고 있다가 계속 뭐 가입해라, 뭐 써라…. 전화통에 불이 났었습니다. 하나로가 의도적으로 고객의 전화를 홍보 마케팅용으로 팔아 먹었다가 걸린 적도 있지요.

한번은 저희 아버님이 회사에서 쓰시던 하나로 통신 인터넷이 문제가 생겨서, 기사를 부르다가 제 핸드폰 번호를 하나로 고객센터에 알려준 적이 있습니다. 그 후로 제 핸드폰으로 한 달에 약 20여통의 하나로에 가입 홍보 전화나 부동산 관련 전화를 받아야 했습니다. 참…어이가 없고, 상도덕이나 이미지 관리라고는 눈꼽 만큼도 없는 회사였죠. (신용카드 업계중에는 삼성카드가 이런 짓 합니다 -_-)

그런데 이번에 저희 집이 SK브로드밴드 결합상품에 가입했습니다. 초고속 인터넷 + IPTV + 인터넷전화 세트상품이죠. 인터넷 품질은 KT보단 조금 못한거 같지만 가격도 싸고, 예전 집전화 번호도 그대로 쓸 수 있고, 나름 만족스러웠습니다. 그런데…

매일 2~3회씩 전화가 오네요. SK브로드밴드 결합상품 쓰라고. -_-;

더 웃긴 건… 쓰고 있다고 말해도 들은 척도 안하고 ‘몇개월 무료 시청’이니, ‘무슨 상품권 몇만원’이니 혜택을 줄줄이 말하느라 바쁩니다. 버럭하고 화를 내면서 쓰고 있다고 큰소리 쳐야 그때서야 알겠다면서 전화를 끊습니다. 지금까지 제가 받은 20건 가까운 전화 중에 ‘쓰고 있다’라는 말에 단번에 전화를 끊은 적이 한번도 없네요.

한번은 홍보전화가 왔길래, “당신들 왜 쓰고 있는 사람에게 계속 전화하냐? 그리고 왜 같은 내용의 전화가 계속 오는거냐? 고객인지 아닌지도, 전화 했는지 안했는지도 모르고 마구 전화 하는거냐?” 따졌더니 다시는 전화 안오게 해주겠답니다. 그러나 다음날 또 홍보 전화가 오더군요.

이 정도면 SK브로드밴드라고 이름만 바뀌었을 뿐, 예전에 하나로가 하던 짓이 그대로 인 것 아닐까요? 오늘은 SK브로드밴드 고객센터에 직접 전화해서 홍보 전화가 그만 오게 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이것도 지켜 질라나 모르겠군요.

ps.
아는 사람은 아는 이름 변천사 : 하나로 통신 -> 하나로 텔레콤 -> SK브로드밴드

ps.
물론 이 전화들이 전부 SK브로드밴드 본사에서 건 전화는 아니겠지요. 대리점 비슷한데서 판촉용으로 건 것이겠죠.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17 Responses

  1. 구차니 댓글:

    저도 하나로 쓰고 있긴한데 이제는 SK 브로드밴드라죠
    음.. 제 번호가 아니라서 다행인가봐요 ^^;

  2. 온새미 댓글:

    전 그것도 그렇지만 신문보라고 하루에 2통이상은 옵니다;
    그래서 저는 전화 받을때 일본어를 씁니다 ㅋㅋ; 당황해서 끊더라구요,…

  3. 인게이지 댓글:

    파워콤도 비슷한 짓을 하지요.
    보면 매번 전화오는 곳이 바뀝니다.

    인터넷 전화 쓰는 사람에게 인터넷 전화 가입하라고 하더군요..

  4. tinywolf 댓글:

    전 파워콤인데 한동안 줄기차게 오다가 요즘은 뜸합니다.
    그 때 ‘아~ 고객님 뭘 모르시네요~’하는 말에 한번 꼭지가 돌아서 파워콤 고객센터에다가 난리를 쳤지요.

    그랬더니 그들이 하는 말..
    “고객님 요청으로 이미 홍보 전화는 차단되어 있지만..”
    “협력 업체들이 많이 있기 때문에 이들 업체에 전부 연락하는 것은 무리이다.”
    “전화를 안 오게 하려면 전화가 올 때마다 각 업체들에게 전화하지 말라고 이야기 해야한다.”
    “우리와는 별개로 위탁 받아 영업하는 것이기 때문에 우리가 그들의 영업행위를 어떻게 할 수 없다.”

    그냥 포기하세요. ㅡ_ㅡ;
    쓰고 있는 myLG 070으로 전화가 와서는 lg 070 쓰라고 권할 때는 정말..
    그 당시에는 070 광고하던 시기도 아니라 070하면 mylg 뿐이었는데 “전화번호가 070이잖아요. 그런데 가입하라고 전화하면 어떻게 합니까”라고 했더니.
    “이 번호는 랜덤하게 선택되서 걸리는 거라 저희는 번호를 모릅니다.”라고..

    이래저래 포기입니다..

  5. luztain 댓글:

    집 인터넷 광랜을 지원하는 서비스업체가 SKBB하고 파워콤이 있길래, 주변 사람들이 “야 무조건 SKBB 써 파워콤보다 낫다” 라는 말을 해주더라구요. 그래서 SKBB로 갈아타려고 했는데 이 포스트를 보니 갑자기 급고민이.. ㅇ<-<

  6. 모노마토 댓글:

    ㅋㅋㅋㅋㅋ파워콤도 마찬가지 ㅋㅋ 다들 개새끼들임 –;
    인터넷 뭐쓰냐고 물어보면 PC없다고 하면 됨 당신들이 노트북 하나 사주면 가입해 볼 수는 있다고 하면 됨.
    케이블 TV보라고 전화오면 TV없다고 하면 됨, 당신들이 TV하나 놔 주면 가입할 용의가 있다고 하면 됨, 단 42인치 이상

  7. sooop 댓글:

    저도 작년까지는 엄청 시달렸습니다. 그놈의 TV 보라고… 그래서 ‘너네 SKBB 직원도 아니고 그냥 위탁업체인거 안다. 전달 받은 리스트에서 내 이름 지워라’고 해도 자꾸 전화가 오더군요. 결국 전화오면 상냥하게 받으면서, “잘됐다, 안그래도 해지하려다 바빠서 전화를 못했다. 해지 담당한테 전화 돌려 달라”고 두 어번 이야기했더니 그 뒤로는 전화가 안 옵니다. 아, 그 새 핸드폰 번호를 바꿔서 그런건지도 모르겠습니다. (참고로 핸드폰은 SKT사용;;;)

  8. 야매 댓글:

    저도 브로드밴드 쓰는데 정말 전화 많이 옵니다.
    그리고 회사에서는 LG 쓰고 있는데 뭔넘의 정기점검을 그리해대는지…새벽에 자주 끊어서 ip가 자주 바뀝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