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이 오고 있군요.

저 쪽, 구름으로 가려지지 않은 먼 곳에
가을이 오고 있습니다.

가을의 파랗고 선명한 하늘…
신선한 공기.

제가 1년 가까이 그리워 하던 것이죠.

ps. 제 캐논 S30 디카…
주인이 다른 디카들 만지느라 바쁜 사이, 고장이 난건지, 폭삭 늙은건지…
줌만 건드리면 2번에 한번 꼴로 E18이라고 욕을 하며 꺼지네요 ㅡㅡ;
(E18은 캐논 디카의 경통 작동 불량 에러입니다)

수리 한번 하려면 20만원은 들텐데…거참…
고려장을 해버리고 다른 디카를 사야 할련지 ㅡㅡ;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8 Responses

  1. 토시 댓글:

    하늘이 높아지고.. 토시가 살지려고 하는거 보니..가을 맞는거 같슴다 ㅠㅠ

  2. 視工 댓글:

    어제 향방 받으러;; 산에 갔는데 하늘이 푸르고 좋더군요 ^-^/

    추운 겨울이 오는건 싫지만 선선한 가을이 와서 환영입니다!

  3. Draco 댓글:

    토시 // 안먹었는데 살찌면 억울하지요;;

    신공 // 저는 가을을 가장 좋아해요 ^^; 풍경사진도 잘나오고

  4. 나물 댓글:

    더위가 꺽였나 봐여. 시원한게.. 가을이네요.^^

  5. 큰머리 댓글:

    그래도 드라코님의 S30은 좋겠네요..
    주인 잘 만나..좋은 작품 많이 남기며 화려하게 살았으니..

    아..아직 처분을 안하셨군요..^^;;

  6. Draco 댓글:

    나물 // 아직은 낮에는 좀 덥더라구요 (저는 열이 많은듯;;)

    큰머리 // 좋은 작품은요..무슨 ^^;;

  7. 크리스 댓글:

    익팸에서 여기까지 왔습니다. 사진 항상 잘 보고 있는데 이건 별로… ^^;

  8. Draco 댓글:

    크리스 // ‘사진’ 카테고리가 아니라 ‘일상’입니다. 즉…그냥 일기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