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증나는 광고 전화

여자친구와 헤어졌고, 아는 사람은 메신저를 통해 연락하는 저로서는….

핸드폰은 SMS메시지를 수신하는 창구일뿐(보내는건 컴퓨터로 무료로 보냄;;;) 음성통화를 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딱 1초 울리다 끊기는 전화

그런데 최근 딱 1초동안 벨이 울리다가 마는 전화가 매일 옵니다.
전화번호는 대부분 060으로 시작하더군요.

분명히, “누구지?”하는 심정에 통화버튼을 누르길 기대하는….그런 부류의 광고전화겠지요.

이런 짜증나는 광고 전화는 어찌 처리해야 하는걸까요?
그냥 핸드폰이 정상 작동하는구나…확인하는 용도로 놔둘까요?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에 발행했습니다
일상(으)로 분류되었습니다

3개의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