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동


2005. 3. 9. 명동. 니콘 쿨픽스 8800

한류열풍을 가장 쉽게 느낄 수 있다는 명동과 남대문.

그러나 한류열풍이라는 것은, 장사꾼들과 외국인에게만 해당되고,

저 같은 일반인에게는 별로 와닿지 않는 것 같습니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에 발행했습니다
사진(으)로 분류되었습니다

4개의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