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에 고구마 주문했다 X된 것일까

  • 12월 21일, 11번가에서 평이 좋은 고구마 판매자에게 ‘호박 고구마’ 10Kg (특상 사이즈) 주문.
    http://www.11st.co.kr/product/SellerProductDetail.tmall?method=getSellerProductDetail&prdNo=5701264&xfrom=&xzone=
  • 22일 배송해서 왔음.
  • 그런데 박스에는 ‘밤 고구마’라고 쓰여 있음.
    하나를 깎아 보니 영락없는 호박고구마 색. “호박 고구마인데 박스만 잘못된 건가”하고 판단해 버림.
  • 구매확정 (여기서 더 의심해 봤어야 했다)
  • 23일 고구마 10개 정도를 쪄 보니 전부 밤 고구마.
  • 24일 판매자와 통화.
    판매자 왈. “구매확정 된 건 우리는 어떻게 할 수 없다. 11번가에 전화해라”
  • 11번가와 어렵게 통화.
    11번가 왈. “구매확정 된 건 이미 결제 된 거라 11번가의 역할은 끝난 것이다. 구매자와 환불이나 교환하면 된다”
  • 판매자와 다시 통화
    판매자 왈 : “11번가가 잘못 알고 있는 것이다. 또 같은 소리를 하면 우리에게 전화하라고 해라”
  • 11번가와 다시 통화
    11번가 왈 : “우리가 어떻게 잘못 알고 있겠나. 계속 맴도는 것 같으니 우리가 판매자와 통화해서 교환처리를 하라고 하겠다. 처리 과정을 문자로 알려드리겠다.”
  • 2,3일 안에 반품 가질러 갈거라고 연락 옴.
  • 12월 26일. 12시 넘어서 우체국 아저씨가 가질러 올거라고. (와..이제 처리 되나보다)
  • 정확히 12시에 가져감
  • 진행중…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4 Responses

  1. 구차니 댓글:

    시간끌고 나면 이미 뱃속에 다 들어갔겠네요 ㅠ.ㅠ

  2. 가키 댓글:

    호박이랑 밤이랑 속은 색이 비슷합니다.
    오히려 껍질 색이 조금 달라요. 밤이 조금 더 붉게 나타납니다.
    껍질이 마른 상태이거나 비교할 만한 상품이 없다면
    구분하기 힘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