늑대아이(おおかみこどもの雨と雪, 2012)

늑대아이

“그렇지만, 엄마는 너한테 아직 해준게 아무것도 없는데”

러닝타임 내내 고생이란 고생은 다 하고도, 자신의 길을 떠나는 자식에게 저렇게 말하는 하루의 대사… 그게 모든 것을 말하는 애니메이션이었다.

웃기고, 울리고, 아름답고, 가슴 찡하네…

부모가 되어서 보니, 감동이 배가 됨.

 

ps. 교훈 : 아빠는 자기 몸을 지켜야 한다.

ps. 꿩 사냥하지 말고 닭 사가란 말이야!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2 Responses

  1. 까망고양이 댓글:

    극장에서 보는데 난 좀 지루하더라.
    형은 엄마 감성인거 같음 =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