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웹브라우저를 파이어폭스로 귀환

기본 웹브라우저를 파이어폭스로 바꿨습니다. PC(윈도우, 리눅스), 넷북, 스마트폰, 타블렛, 회사 PC 등… 전부 바꿉니다. 2010년 4월에 크롬으로 바꿨으니 3년만의 교체네요.

딱히 이유가 있는 것은 아니고, 너무 크롬만 써 오니 변화가 없는 듯 하고, 크롬에 대해서 만 잘 알게 되는 듯 해서 말이죠.

크롬도 요즘 너무 정체되어 있고, 변화하는 것은 무거워지는 것 뿐인 듯 하고 말입니다. WebGL이니 3D니 뭐니 발전하고는 있지만 저와는 별로 관련 없는 세계.

그래도 크롬이 미리 메모리에 떠 있거나, 미리 캐시를 가져오는 등의 편법으로 체감 속도가 좋다는 건 확실하네요. 파이어폭스는 조금 답답합니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4 Responses

  1. 조성만 댓글:

    사용하시는 기기가 많으시니 즐겨찾기 목록을 손에 익게 위치 바꾸시는데 고생하셨겠네요. 덜덜덜…

    저는 2년전까지만 해도 잠시 크롬을 주력으로 사용했었는데, 지금은 메인으로 IE10을 쓰고 보조로는 파이어폭스 21.0을 사용중입니다. 파이어폭스는 축소 이미지 교정과 뛰어난 플러그인 등등 다 좋은데 플래쉬 동영상 가속이 버그 수준일 정도로 떨어지는게 정말 아쉽더군요. 반면 IE는 플래쉬 동영상 가속은 정말 갑인데 축소 이미지 표현력이 거의 재앙수준…

    제가 크롬을 사용하지 않는 이유는 크롬이 맑은고딕 표현력 문제가 있어 가독성이 안좋아서인데 이게 도통 고쳐질 기미가 안보이네요. 하하~

    • Draco 댓글:

      아, 그러시군요.
      제 경우는 플래시를 사용하는 사이트를 거의 이용하지 않고, 글꼴도 리눅스에 맞춰서 나눔고딕으로 통일하고 있어서 그런 문제는 없는 편입니다. (파폭이 일부 네이버 사이트에서 느리게 로딩을 하는 문제는 있던데….)

      파폭 북마크는 원래 파폭을 보조 웹브라우저로 쓰고 있었기 때문에(파이어 버그를 쓰기 위한…) 이미 설정과 적응이 되어 있었습니다.

      그러고 보니 메인 브라우저와 보조 브라우저의 자리만 바꾼거군요….

  2. Joo 댓글:

    Firefox는 탭고정한 탭을 닫을 수 없는게 좋아요. 뭔가 당연한 것 같지만 크롬에서는 탭고정을 해놔도 Ctrl+w 로 닫히거든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