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탕화면 무조건 공개라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kaic@blog님이 데스크탑 스크린샷을 공개하시면서 보는 사람은 무조건 공개하라는 ‘행운의 편지’와 엇비슷한(?) 마법을 거셨습니다. 그래서 전부 유행이 되고 있군요.

그래서 저도 공개합니다.
OS는 Ubuntu 7.10 Gutsy Gibbon 이며, 테마는 Bluntu를 사용하는데, 바탕화면의 로고는 빼버렸습니다. Avant Window Navigator 를 독으로 사용중이고, 오른쪽위에는 Cairo Clock 으로 아날로그 시간을 표시했습니다.

위쪽 패널 가운데는 눈동자(xeyes 비슷한)가 있는데, 전 왠지 눈동자가 없으면 리눅스 쓰는 느낌이 안나서 리눅스 깔면 항상 켜둡니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10개의 댓글

  1. 사실 오픈마인드 어쩌고..라고 한것도 멋있어 보일라고 한 소리입니다.ㅎㅎ
    공짜가 최고죠~^^
    어느 프리웨어 홈페이지에 들어갔더니 있던 말이 생각나는군요.
    The best is free. ㅋㅋ

  2. 아~우분투이셨군요..
    저도 기회가 되면 리눅스를 한번 깔아보려고 하고 있습니다.
    제 놋북에, XP와 듀얼로요…^^
    그리고 조만간 운영하는 서버를 리눅스로 바꾸려고 생각중..
    그런데 일이 간단하지 만은 않은것이, XP에서 리눅스로 바꾸면서, 웹서버, 파일서버 등등을 모두 구현하는지라…^^;;;;
    어쨌건, 리눅스의 오픈 마인드, 참으로 맘에 듭니다~^^

  3. 오호라… 우분투라… 언젠가 한번은 써보고 싶은 OS입니다만 컴퓨터가 한대뿐이라…^^; (그렇다고 한 컴퓨터에 여러개 설치하는건 꺼리는터라 ㅎ)

    1. 제 경우는 컴퓨터가 한대인데, 워낙 구려서 윈도가 느리다보니 우분투를 깐 경우입니다. ^^; 문제점도 많지만 메인OS로 잘 사용중입니다. 설치 파티션도 5기가정도면 널널하군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