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기님이 영 안떨어져 주시는군요.


그리다보니 세균맨 짝퉁이네…;;

예전에는 한 이틀 고생하면… 기침은 남아 있어도 활동하는데는 지장없을 정도로 나았는데,
체력이 떨어져서 그런지, 나이를 먹어서 그런지 감기님이 떨어져 주질 않네요.

여러분 감기 조심하세요.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19 Responses

  1. 공상플러스 댓글:

    아.. 이 글 쫌만 빨리 볼껄

  2. 페니웨이™ 댓글:

    저런… 어서 쾌차하시길…

  3. 빨간여우 댓글:

    찾아와 주셔서 감사합니다. 감기 잘 안나아 지시나 봐요. 큰일 낫네. 건강 조심 하시구. 자주 뵙도록 하겠습니다…^^

  4. Halkrine 댓글:

    이제 몸생각을 하실 때.

  5. 고수민 댓글:

    빨리 낫기를 바랍니다. 저도 예전에는 감기가 금방 나았는데 나이가 조금 드니까 감기가 오래가더라구요. 홧팅입니다. 그리고 글이 어쩐지 관련이 있어서 트랙백 달고 갑니다.

  6. [J] 댓글:

    30대 중반이라서 그런거임

  7. 이모저모 댓글:

    한번 감기 걸리면 떨어질 생각을 안함–;;

    다들 조심하세용~~

  8. 칫솔 댓글:

    정말 요즘 감기 오래가죠? 얼른 나으시길~ ^^

  9. hucks 댓글:

    초대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놀러왔어요. ^^
    감기 빨리 나으시길 바래요.

  1. 2007년 12월 8일 토요일

    제가 어렸을 때의 일입니다. 언젠가 감기에 심하게 걸려서 열이 펄펄 나고 먹지도 못하고 머리도 아파서 하루 종일 누워있었습니다. 어머니의 철학은 되도록 병원도 멀리하고 약도 안 먹는 것이었는데 어린 저로서도 약은 왠지 많이 먹어서는 안 되는 것으로 여겨졌고 집에서 그냥 방에 누워 쉬는 것으로 치료를 대신하곤 했습니다. 그런데 그날따라 너무 열도 많이 나고 몸이 힘들어하는 것을 보시고 어머니가 거기에 가면 감기가 잘 떨어진다는 유명한 동네 의원에 저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