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영화, ‘모텔’과 경쟁할 자신 있는가?

이런 움직임이 있다.

영화계 “영화관람요금 현실화하라”

극장관람료 인상 `뜨거운 감자`..”인상요인 검토해야”

영화계, `극장 관람료 인상` 바람 정부에 전달

요약하자면, 많은 영화들이 수익을 얻지 못하고 있고, 몇년간 영화 관람료는 그대로였으니, 수익분기점을 조절하기 위해 영화 관람료를 만원으로 올리겠다….라는 생각들인거다.

하지만, 내 생각으로는 이거 아주 위험한 폭탄이다.

영화 관람료 만원이면, 두사람에 2만원이다. 한국 영화는 불법 DVD 10장이나, P2P불법 다운로드 영화 50편과 경쟁해야 한다. 2만원이면 ‘쉬고 가는(?)’ 모텔과도 경쟁해야 한다. 극장들을 커플들이 다 먹여 살린다는 농담이 있을 정도니 이거 심각한 문제다.

지금 극장 영화는 아주 미묘한 상황에 있다. 한창 불법 다운로드와 불법 DVD판매, 영화 종영과 함께 방송되는 각종 케이블과 IPTV들로 인해, 극장 영화는 ‘경쟁자’가 있는 서비스화 되어 가고 있다. 쉽게 말해 ‘대체재’가 있다는 것이다. 어째서 우리나라 영화들이 ‘괴물’이나 ‘디워’ 같은 영화는 대박나고, 그외에는 쪽빡이 나는지 잘 생각해보면 답이 나온다. 사람들은 돈 안아까울 대작 한국 영화는 “이런건 극장에서 봐줘야해”하고 아낌없이 쓰지만, 그외의 한국 영화는 철저하게 무시해버리거나 ‘대체재’를 소비한다는 경향이 더 강해지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영화 관람료가 만원으로 오른다면 어떻게 될까? 사람들은 5번 갈 극장을 4번으로 줄일 것이고, 그만큼 더 신중히 영화를 고를 것이다. 대작 영화의 비중이 낮고, 스타라는 외줄에 의지하는 한국영화는 더 엄격한 관객들의 평가와, 빈익빈 부익부를 당할 여지가 크다. 영화인들이 주장하는 ‘더 많은 영화가 수익을’보다는 ‘더 적은 영화가 더 큰 수익’으로 귀결되는 것이다. 사람들은 극장에 덜 가는 만큼 TV방영이나 디빅 나올때까지 기다리게 될것이고, 사람들은 지금보다 더 일부의 대작 한국 영화나 블럭버스터 해외 영화만을 볼것이다.

한국영화 위기가 다운로드 탓? 천만에~ 라는 익스트림 무비의 글에서 봤듯이, 한국 영화계는 지금까지 타이밍을 놓친 뒷북 주장덕에 오히려 스스로 위기를 자초하는 경향이 있다. 영화 관람료 인상이 오히려 작년에 한창 한국 영화의 흥행기에 이루어졌다면 관객들도 납득하고 수익에 플러스 요인이 이루어졌을 수도 있다. 하지만 지금 좀 수익이 줄어드니 그걸 바로 극장 관람료 인상으로 메꾸겠다는 발상은, 그야말로 스스로 목을 죄는 짓이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31개

  1. 문제가 발생했을때 가장 간단하게 생각할 수 있는 방법이지요 -_-a 예전에 도로공사 관계자 인터뷰가 생각나는 대목이네요. “고속도로 통행료 올리면 해결됩니다” -____-;

    음반쪽 애들 생각하는거나… 얘네들 생각하는거나 마찬가지인거 같아요 -ㅛ-

  2. 모텔에는 선입견이 있죠..
    근데 제가 모텔을 종종 상대? 하는데, 잘하는 모텔의 경우는 정말 쉬다가기(?) 좋은 곳이라 생각합니다.
    영화틀어주랴 PC도 커플로 2대 가져다놓고 따뜻한 물 펑펑 나오고… 얼마나 좋아요 >_<

  3. 아.. 모텔과의 경쟁… 과연 이길 수 있을지가 -_-; 시설 좋은데 보면 화면 크기만 제외하면 극장보다 훨씬 안락한 ^^; 영화인들이 뭔가 발표를 하는건 좋은데… 그 뒤받침을 하는 이유란것이 늘 상식 밖의 -_-;

    1. 모텔은 영화에 집중할수 없다는 단점도 있지요 하하하하;;
      영화하시는 분들은 표현하는데 전문가들이시다보니, 논리적이거나 합리적인 주장보다는 과장되고 코앞만 생각하는 주장을 하시는 듯 합니다 🙁

  4. 영화 표가 만원 이만원이어도 크게 상관은 없습니다. 다만, 그 가격에 맞는 좋은 영화가 많이 나왔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관객이 조금 줄더라도 가격을 올리는 것이 전체 수익 구조를 좋게 만든다면 그렇게 하는게 맞는 방향이겠지요. 수요 예측을 잘못했다면 영화 공급자들이 실수하는거구요~

    1. 한국영화의 불황은 ‘돈주고 보기에 충분치 않은 품질’이 당장의 이유지요. 큰 스크린의 장점을 살려주는 액션이나 특수효과 영화가 적은 탓도 있지만. 그런 상황에서 가격을 올리는것이 수익구조가 크게 나아질것 같지는 않습니다.

  5. 핑백: Wireframe
  6. 예전 비디오 샵이 성행할때 한국영화는 대여료가 200원으로 떨어져야 볼까 말까 했었죠 만약 지금도 그런 비디오 샵이 성행한다면, 역시나 오랜 세월이 지났음에도 대여료가 200원이 되면 볼까 말까한게 한국영화 입니다

    그런데 7천원에서 만원으로 올리겠다니, 어찌저리 근시안적인 방법만 생각을 하고 있는건지?? 쫄딱 망해야 정신 차릴려나??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