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드 아트 온라인 -오디널 스케일- (ソードアート・オンライン -オーディナル・スケール / Sword Art Online the Movie -Ordinal Scale, 2017)

소드 아트 온라인을 재미있게 본 김에 구글 플레이 무비에 있길래 대여해서 봤는데, 무척 실망. 작화나 여러 주조연 캐릭터가 활약하는 마지막 전투는 멋있었지만, 그외에는 딱히 장점이 없는 애니메이션이다.

특히 이야기의 개연성이 여러면에서 없다. 그중에 범죄 동기가 제일 이상하다. 이번에는 SAO에서 딸을 잃은 대학교수가 AI로 딸을 재구성할 데이터를 얻기 위해 SAO 플레이어들을 대상으로 뇌를 해킹하려 벌인 짓인데, 딸에 대한 데이터가 SAO플레이어에게 많을까, SAO이전 지인들에게 많을까 생각하면 뭔 짓인지? 그 지인들은 안 당했나? 교수 본인 뇌에 가장 많은 데이터가 있을 듯? 과연 남이 보는 관점의 데이터를 얻어서 쓸모가 있을까? 데이터를 정제할 수 있을까? 끝도 없이 의문만 남는 설정이다. 카야바 아키히코가 디지털 유령처럼 남아 있으니 그정도의 딸을 만들려고 한건지.

그외에도 마지막 전투를 위해 뜬금없이 AR 기기에 VR기능이 탑재되어 있다고 무리해 버린다거나, 마지막 100층 보스를 이기면 뇌 해킹을 막을 수 있다거나(무슨 상관이야) 수없이 많은 ‘SAO 기반이라 어찌어찌 가능해’가 등장한다. 에휴 한숨.

너무 설정과 진행이 어거지니까, 이야기에 집중이 안되는 작품. 그냥 팬 서비스용으로 만들었나. 별 2개.

ps. 아까운 내 4,500원.

ps. 그런데 이런 비주류 작품은 구글 플레이 무비에 “대여 4,500원, 구입 4,500원” 이따위로 올려 놓던데…이게 무슨 짓이지. 어떻게든 4,500원은 받아야겠어. 라는 건가.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