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 (Onward, 2020)

픽사 장편 애니메이션 중에 내가 유일하게 개봉당시 모르고 지나갔던 작품. 아니 개봉한 줄은 알았는데, 픽사 작품인 줄은 몰랐고, 픽사 것인 줄 알았을 때는 이미 극장에서 내려갔다. 코로나19 때문에 극장 가기도 애매했고. 이번에 디즈니+에서 봄.

이 작품은 인간은 없고, 엘프가 주역이고, 각종 환타지 종족(켄타우로스, 만티코어, 사이클롭스, 스프라이트, 유니콘 등등)이 있는 환타지 세상이 현대의 21세기 처럼 발전해서 마법을 잃어버린 세상이 배경이다. 길고양이 대신 유니콘이 쓰레기통을 뒤지고, 나는 법을 잃어버린 스프라이트는 오토바이 타고 폭주족 하고, 켄타우로스는 뛰기보다 차 타고 다니는 걸 좋아하고…등등. 그냥 미국에다 환타지 종족만 얻어놓은 설정이다.

주인공은 어릴 때 아빠가 돌아가셔서 엄마, 형과 사는데 형은 환타지 매니아 사고뭉치이고, 본인은 소심해서 아무것도 못한다. 그 와중에 돌아가신 아버지가 마법 지팡이와 주문을 남겨서 아버지 본인을 하루동안 소환할 수 있게 했다는 것을 알게 되지만, 실수로 아버지는 다리만 소환된다. 이제 마법에 소질은 있지만 마법을 모르는 주인공과, 마법에는 빠삭하지만 마법 소질은 없고 디테일한 설정에만 빠져 있는 주인공 형이 하루동안 아버지를 제대로 소환하기 위한 모험이 펼쳐진다.

결국은 아버지가 그리워서 시작한 모험이, 아버지 자리에 형이 있었음을 깨닫게 되고 형제애, 가족애, 본인의 자신감등 많은 것을 회복하게 되는 이야기.

이야기도 좋고, 주제도 좋고, 캐릭터도 좋고, 웃기고, 그래픽도 좋고, 음악도 좋고 여러모로 완성도 높은 작품이다. 다만 배경 설정이 너~~무 미국적인데 거기에다 미국식 환타지 설정이 가마되어 있어서, 우리나라에서 받아들이기는 좀 아쉽. 다만 철저하게 상업주의에 빠져 있다가 자신의 본성을 되찾고 엄마를 도와주기 위해 열일하는 착하고 무서운 만티코어 아줌마는 아주 웃겼다. ㅋㅋㅋ

내 평점은 별 4.5개.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