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눅스용 독 – Avant Window Navigator 와 GNOME Do

Avant Window Navigator (AWN)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가장 많이 사용되는 독 프로그램
  • Cairo Dock 다음으로 많은 기능과 커스텀 가능한 옵션들
  • 컴퓨터 자원 사용량이 많지 않음
  • 클릭후 프로그램이 실행되는 반응이 느림 (실행과 동시에 아이콘 애니매이션이 일어나는게 아니라 애니매이션이 끝나후 실행시키는듯 -_-)
  • 아이콘이 표시되거나 옆으로 밀리는 애니매이션이 무척 느려서 버벅거림. Compiz나 3D 그래픽카드 드라이버가 호환이 안될경우 그래픽이 많이 깨짐
  • 파일이나 실행아이콘의 Drag & Drop을 지원하긴 하나, 완벽하지 않음. 위치 변경이나 플러그인(독렛)추가시 환경설정에서 해야 하고, wine프로그램등의 아이콘은 따로 세부수정을 해주지 않으면 끌어놔도 동작하지 않는다.
  • 마우스를 가져가 아이콘이 커지는 줌 효과때, 아이콘 한개만 커지고 주변 아이콘은 그대로.

GNOME Do (Docky)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원래는 키보드로 빠르게 프로그램을 검색하고 실행하는 런처 (맥OS의 퀵실버 클론)
  • 옵션과 기능이 너무 부족함. 아직은 플러그인이 런처용으로만 풍부함
  • 몇가지 안되는 독렛. 배터리와 CPU모니터, 날씨와 볼륨조절, 시계와 휴지통 정도가 전부.
  • 프로그램의 아이콘이 우분투 자체설정에 가장 가깝게 표시됨 (자체 테마기능이 없어서?)
  • 아이콘이 커지는 줌 애니매이션이 무척 자연스러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변 아이콘도 자연스럽게 같이 커진다

  • CPU와 메모리 사용량이 많은 편. 런처용 플러그인을 많이 켜지면 더 무거워짐.
  • 아이콘을 클릭했을때 프로그램 실행이 빠르다. 그냥 바탕화면에서 클릭하는 정도의 속도.
  • 프로그램의 Drag & Drop과 아이콘을 끌어서 옮기는 등의 기능이 완벽하게 동작.
  • 윈도7의 슈퍼바와 비슷한 개념을 사용 : 현재 프로그램은 배경색으로 표시 (배경색이 프로그램마다 달라짐) / 프로그램 다중실행 가능 /  각각의 창도 1개의 아이콘으로 표시 / 오른쪽 버튼 메뉴로 각각의 창과 실행등을 관리

결론은 아직 AWN이 장점이 많지만, Gnome-Do가 좀더 미래지향적이고 개선된 점이 많다. Drag & Drop이라는 UI상의 기본(?)에도 충실하고, 맥의 독과 윈도7의 슈퍼바의 장점을 잘 섞어놓은 특징도 가지고 있다. 앞으로 기능이 추가되고 최적화가 이루어진다면 Gnome-Do가 대세가 될지도 모른다.

이 글은 2009년 7월 15일. Avant Window Navigator 0.3.2버전과 GNOME Do 0.8.2를 바탕으로 쓰인 사용기입니다. 나중에 개선될 내용은 반영되지 않았습니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5 Responses

  1. 떠돌이 댓글:

    그래도 0.8.1과 비교하자면 정말 많이 향상되었습니다. 무게도 많이 가벼워졌..(그래도 여전히 AWN 자체보다는 약간 무거운 것 같습니다.)

    제가 느끼는 AWN과 Docky의 가장 큰 차이점은 바로 자연스러움인 것 같습니다. Docky 쪽이 아무래도 AWN보다 인터페이스의 방식이 더 GNOME 스럽다고 할까요^^

    그렇지만 역시 GNOME스럽게도 cutomize가 부족한 느낌이지만 이것도 언젠가는 수정 되겠죠^^

    어디서 듣기를 AWN은 파이선 기반이고, Docky는 Mono 기반이라더군요.=_=a

    • Draco 댓글:

      최근 AWN은 별로 눈에 띄는 업데이트가 없었는데,
      이런 새로운 프로그램이 나와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니 서로 경쟁도 할테고 좋군요. ㅎㅎㅎ
      1.0정도 되면 어떨지 궁금합니다.

  2. 우분투사용자 댓글:

    이번에 나온 0.8.2는 많이 개선 된 거 같은데요 저도 awn 쓰다 gnome-do로 바꿨습니다. 아직은 독렛이 얼마 없지만 날씨나 시계 휴지통 그렇저렇 필요한 건 다 있군요 시스템점유율도 체감상 많이 개선된 느낌입니다. 그리고 키보드 실행 이거 나름 되게 좋은 기능 같아요 원래 이게 핵심이라 그런지 몰라도요 그리고 awn이야기를 좀 하자면 제 컴만 그럴지 몰라도 인터넷의 플래쉬 동영상창 여러개 올려놓다가 파폭 종료 시키면 awn관련 파이선이 계속 메모리에 꺼지지 않고 좀비상태로 남아 있는 경우가 잦습니다. 또 독렛 중에 휴지통 동기가 않되는 단점도 있죠

  1. 2009년 9월 23일 수요일

    DOCK하면 Apple사에서 나온 운영체제를 생각하기가 쉽다! Apple사의 UI와 접근성에 대한 발상이 탁월한 것은 인정해 주어야 할 것 같다. DOCK system은 Apple사에서 유래한 것은 아니라고 하지만, 그들이 대중화 시킨 것은 분명한 것 같군.;;; 그렇다면, Ubuntu는 Dock을 어떻게 사용수 있을까? 검색하다보니 역시, OpenSea님의 블로그가 검색이 된다. OpenSea님이 하던데로 gnome-do의 Docky를 사용해 보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