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안드로이드 공식 클라이언트 2.0 사용기

screenshot_1.png

트위터의 공식 클라이언트가 버전 2.0.0 으로 갑자기 뛰었습니다.
다운로드 – https://market.android.com/details?id=com.twitter.android

예전에는 홈화면에서 분기되어 들어가는 다소 수직적인 네비게이션이였는데, 이제는 한화면에서 글들을 볼 수 있는 일반적인 트위터 클라이언트들의 모습으로 바뀌었습니다. 그리고 파란색의 팬시한 디자인에서에서 깔끔한 검은색/흰색 투톤의 간략한 디자인으로 바뀌었네요.

하루간 사용해본 소감은 다음과 같습니다.

  • 2MB 남짓의 극히 가벼운 프로그램.(가카와는 연관없음;;; )
  • 프로그램 실행과 스크롤, 프로필 이미지, 각각의 데이터 로딩등 동작이 무척 빠르다.
  • 검은색과 흰색을 주로 사용한 간략한 디자인. 글자 읽기도 딱 편함.
  • 홈 화면이 사라지고 네비게이션이 다른 앱들과 비슷해져 편하다. 혼자만의 개성은 사라졌지만.
  • 로그인 하지 않고도 트위터 홈페이지처럼 제한적인 이용이 가능하다.
  • 팔로우 추천 기능이 생겼다.
  • 프로필과 팔로우, 팔로잉, 리스트 관리하기 인터페이스가 개선되었다.
  • 대화보기, 여럿에게 한번에 댓글 달기 등, 다른 앱에는 기본적으로 있는 편의 기능이 생겼다.
  • 자체 방식 리트윗과 인용으로 RT기능이 분화되었다. 다만 인용의 경우 RT글자를 이용하지 않고 따옴표를 쓴다.
  • 음향효과가 귀엽게 따악, 뾰옥, 쉬익 하는 소리들을 내는데, 옛날 PC게임 음향효과 같은 -_-;
  • 위젯이 두 가지가 있다. 4×2, 4×1.
  • 약속과는 달리 푸시 알림 기능은 추가되지 않았다.
  • 데이터를 여전히 설치 공간에 저장해서 계속 사용량이 늘어난다.
  • 트윗이 갱신되거나 리스트등을 보고 오면 트윗이 가장 위로 스크롤되어 있다.
  • 리스트등 다른 메뉴에서 댓글이나 리트윗등을 하면 다시 첫 타임라인으로 돌아와 버린다.
  • 웹브라우저나 RSS리더에서 Share를 하면 URL주소만 넘어가고 제목은 안가져간다.

다른 앱들의 장점을 많이 받아들여 편의성을 개선했고, 가볍게 쓰기에는 좋은 앱입니다. 하지만 여전히 기본에만 충실하고 고급적인 기능은 잘 안 넣는군요.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1 Response

  1. 2011년 2월 11일 금요일

    (이전글) 안드로이드의 주요 트위터 클라이언트 9종 사용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