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여행 넷째날

Picasa SlideshowPicasa Web AlbumsFullscreen

넷째날(2007, 3, 18) 사진은 매우 적어서 몇장 안된다. 같이간 일행(기자들)이 마지막 밤을 놀기위해 오전 일정을 취소했기 때문이다. 개인적으로 일본 풍경을 다양하게 담아가고 싶었는데 정말 아쉬웠다.

운좋게도 돌아오는 항공편에서는 창가에 앉아 사진을 많이 찍을 수 있었다. 공중에서 흔들흔들 거리는 항공기는 처음 타보는 사람에게는 좀 흥분된 경험이었다.

이번 일본 여행에서의 받은 교훈은…

  • 수도물을 먹어도 된다지만, 싫다면 미리 식수용 병을 가져가 음식점이나 호텔에서 채워가며 마시는게 좋다. 생수가 녹차 음료보다도 비싸다.
  • 음식 재료나 옷이나 신발등 생필품은 서울보다 싼경우도 많지만, 음식점은 비싸고 양이 적었다. 반찬 하나하나 가격이 매겨진다.
  • 술이나 안주는 가격이 각자 1인당 가격인 경우가 많다. 하나시켜 나눠먹겠다고 생각하면 낭패
  • 가라오케는 시간이 다되어가면 알아서 자리를 떠야 한다. 비싼데다가 시간을 오버하면 30분어치를 더 내야한다.
  • 모스 버거가 맛있다는데, 엉뚱한거 사먹지 말고 치킨 데리야키 버거를 사먹어야 한다고 한다.
  • DSLR카메라는 여행전 미리미리 센서 클리닝 서비스를 받아두자..T_T
  • 일본은 카메라 관련 가격이 아주 싸다!
  • 가이드에게 일정 취소를 요구하는 사람이 있으면 반대하는게 좋다. 구경할건 최대한 하는게 남는거다.
  • 항공기 좌석이 생각보다 좁고 이동하기 힘드니 가방은 수납공간에 넣고 카메라를 쓸려면 미리 꺼내놓는게 좋다.

곧 해외여행을 갈수 있는 기회가 또 있었으면 좋겠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4 Responses

  1. monOmato 댓글:

    아키바가서 하루종일 있다가 온 기억이나는군 ㅋㅋ 결국 손에 들려진건 20장의 CD와 게임 DVD -_-;;;;;;;;

  2. 하류잡배 댓글:

    ㅎ 일본 또 놀러 가보고 싶네효…라맨 먹으러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