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더맨: 홈커밍(Spider-Man: Homecoming, 2017)

뒤늦게 구글 플레이 무비로 봤다.

히어로 영화로서 정말 잘 만든 영화다. 주인공의 성장, 다른 시리즈 영웅들과의 연결, 명확하면서 멋진 악당, 적당한 조연, 적당한 유머, 원작만화에서 적절히 변주된 캐릭터들.

무엇보다, 이 영화는 초능력을 얻고 금새 만능 초인이 되는 영웅의 시작을 보여주는 것이 아니다. 어설프면서 자신만의 뚝심이 있는 10대 소년 스파이더맨이, 토니 스타크의 조언이나 여러 상황을 발판 삼아 성장하는, 정말 멋진 과정을 볼 수 있다.

단순히 힘만 믿고 주인공 괴롭히는 것이 아니라 지능과 의리도 있고, 생계를 위한 악당인 벌쳐도 괜찮았고, 다시 깐족거리고 임기응변에 강한 토니 스타크를 보게 된 것도 반가웠다.

이 영화는 별이 5개!

ps. 피터가 좋아했던 리즈역의 로라 해리어는 의외로 27살…. 인데 고딩 역에 크게 어색하지 않네. 아빠가 백인인건 좀 잘 이해가 안되지만.

ps. 슈트 누나가 제니퍼 코넬리!

ps. 다른 마블 히어로와의 연계점이나 떡밥을 찾으려면 수백개가 나올 듯 한 영화. 그러면서 스토리에 잘 우겨 넣었다.

ps. 루크 케이지나, 제시카 존스, 스파이더맨 같이 힘이 좋은데 무술을 못하는 캐릭터들은 따로 무술 강습을 받으면 참 좋을듯한데 하는 생각을 해 봤다. 콜린 윙 도장은 말고…거기 가면 오히려 악당들 상대 하느라 더 바빠 질듯 하고

ps. 젠다야가 연기한 미셀 캐릭터가 독특해서 재미있는 듯. 그런데 미셀이 MJ????

ps. 스타크제 스파이더맨 슈트1은 시빌워 때 만들어 준건데, 낙하산이 있고, 워머신 슈트엔 낙하산도 없다?

ps. 벌쳐는 장비빨 빌런인데, 차안에서 피터가 협박만 당하고 있나? 그냥 패버리면 사태 끝?

ps. 메이 숙모가 마지막에 피터가 스파이더맨 인 걸 바로 알게 만든 이유가 뭘까…(메이 : 왔더F)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