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me 안드로이드 트위터 클라이언트 사용기

버전 2.18

https://market.android.com/details?id=com.levelup.touiteurpremium
원래 이름은 Touiteur인데 발음이 ‘트위터’로 비슷하니, 트위터사에서 바꿔달라고 해서 Plume으로 이름을 바꿨다.
어두운 테마를 기본으로 사용하면서도 적당히 어두워서 가독성도 좋고, 많은 기능에 비해 인터페이스적인 만족도가 좋다. 자잘한 버그는 많이 있지만 개발자가 열성적으로 자주 업데이트 하는 편이다. 개발자는 Beautiful Widgets 이라는 hTC 시계와 비슷한 모양의 시계위젯을 만들었던 사람이다.

  • 어두운 청회색의 단정한 인터페이스. 적당히 볼륨감을 넣어서 예쁨.
  • 한글화 되어 있다.
  • 트윗을 클릭하면 트윗바로 아래가 펼쳐지며 필요한 메뉴와 대화들이 나오는 것이 직관적이고 예쁘다.
    입력창등 다른 인터페이스도 슬라이딩 방식으로 열린다거나 출렁거리는 풍선 방식으로 표시하는 등 전체적으로 시각효과가 뛰어나다.
  • 각 탭을 이동할 때 터치로 밀어서 옆으로 넘어갈 수도 있고, 아래 버튼들을 눌러 이동할 수도 있다. 트랙볼로도 조작이 가능하다.
    탭전환 자체는 빠르게 되는데, 탭전환을 위한 터치인식이 가끔 잘못 인식하기도 한다.
  • 멘션으로 날라온 트윗에는 배경에 사선이나 코너 마크로 구분되며, 환경설정에서 원하는 표시로 바꿀 수 있다.
  • 링크나 멘션에 쓰인 @아이디들 링크를 사람들마다 색색별로 구분하는 것이 가능하다.
  • 사람들 별로 배경색을 지정해서 눈에 띄게 만들 수 있다. (컬러태깅)
  • 설정이 무척 자세하며, 모든 설정을 export 했다가 다시 import 하는 기능이 있다. 캐시 삭제도 가능. (하지만 캐시는 앱설치 공간 사용…)
  • TwitLonger 서비스 읽기를 지원해서, 긴 글도 바로 불러와 타임라인상에 보여준다.
  • 위젯은 5가지. 2×1, 4×1, 4×2, 4×3, 4×4. 모두 유료버전에서만 사용이 가능하다.
  • RSS 리더등에서 링크를 공유하기를 했을 경우, 작은 별도의 창으로 이루어지고 제목까지 바로 가져와 넣어주어 편리하다.
  • 다중 트위터 계정을 지원한다.
  • 리트윗 버튼을 짧게 누르면 트위터 자체방식 리트윗, 길게 누르면 인용 방식 RT를 할 수 있다.
  • 자신의 프로필에서 위치, 자기소개, 사진등을 쉽게 편집할 수 있다.
  • 유저, 해시태그 등의 입력을 제시하는 기능을 지원한다. (그런데 이게 관계된 사람들이 많으면 너무 버벅이는 단점이..)
  • 기본 알림 소리가 새소리이다. 센스 -_-)b 다른 소리로 설정도 가능.
  • 읽은 타임라인 위치를 기억하는 기능이 있는데, 글 쓰기를 하거나 새 트윗을 읽어오거나 하는 등이 있으면 조금씩 빗나간다. 그리고 갱신 될때마다 스크롤이 순간적으로 아래로 이동했다가 되돌아 오는 등 문제도 있다.
  • 각 탭마다 트윗들을 따로 읽어오기 때문에, 메인 타임라인에서 있는 멘션도, 아직 멘션 탭에서는 안보이는 등 어색한 점이 있다.
  • 업데이트를 읽어오는 속도나, 글을 보내는 속도가 조금 느린 편이다. 전체적인 작동도 조금 무거운 편이고 드물게 가끔 강제종료도 된다.
  • 멘션이 왔다는 알림이 떴는데, 막상 멘션 탭에는 반영이 안되어 있어서 열어보면 그때서야 로딩해서 보여주곤 한다.
  • Twitpic등의 사진을 바로 보여주는데, 이 사진들이 가끔 로딩이 실패하거나 리사이징이 잘못되서 보기 불편한 경우가 있다. 다만 내장 브라우저로 Twitpic 링크를 열면, Twitpic 사이트를 전부 보여주는게 아니라 풀사이즈 이미지만 보여줘서 보기 편하다.
    지원하는 외부 서비스는 twitpic/plixi/yfrog/bit.ly
  • 메인 타임라인을 새로 로딩할때 아래쪽에 자신에게 온 멘션을 따로 나열해 놓고 있어서, 순간 메인을 보고 있는지, 멘션 탭을 보고 있는지 헤깔린다.
  • 타임라인의 최대 트윗 저장 갯수는 250개밖에 안된다. 팔로우 많은 사람들은 그저 한시간거리도 안된다.
  • 리스트를 볼 수는 있지만 관리하는 기능은 없다.
  • 광고가 삽입되는데, 유료버전을 써야 없어진다.
  • 멘션을 보낼때 @후에 자동완성을 해주는 기능이 있는데, 한글을 타이핑할때 이 부분이 잘못 인식되서 CPU를 잡아먹거나 순간적으로 뭔가 메뉴가 나왔다가 사라지거나 하는 버그가 있다.
  • 프로그램 실행후 글쓰기를 하면서 광학식 트랙볼을 쓰면, 입력 커서만 움직이는게 아니라, 컬럼도 움직여서 로딩을 해버린다. 순간적으로 CPU사용량이 증가하면서 글쓰기가 잘 안되곤 한다.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들어 구입해서 사용중인 트위터 클라이언트. 가격은 3.33 달러였다.

오래 사용하면 더욱 무거워지면서 버벅이는 모습을 보이는데, 자체 버그인지 내 안드로이드폰의 문제인지 모르겠음.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1 Response

  1. 2011년 2월 27일 일요일

    안드로이드용 트위터 클라이언트 9종 사용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