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미국 진출에서 슬픈 것

소녀시대가 미국에 진출해서 ‘레터맨쇼’에 출연했단다. 주요 방송사에서 그 영상들을 하루 종일 자랑하듯 보여줬는데…

소녀시대에 별로 관심 없는 나에게 한 장면이 슬픔으로 다가왔다.

빌 머레이. 고스트 버스터즈 시리즈나 사랑의 블랙홀 등에서 나를 여러 번 웃고 울게 해준 배우. 완전 할아버지가 되서 앉아 있다.

50년생인 그의 나이, 이제 만 62세. 우리 아버지보다 3살이나 젊구만…겉보기 등급은 +10살이네 -_-

세월이 안타깝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2개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