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도 짜장면

20150824_065725

짜장라면의 명가 팔도에서 최근 짜왕의 대응 제품으로 팔도 짜장면을 내놨다.

그런데 짜파게티와 짜장면의 중간 어딘가를 지향했던 짜왕과는 달리, 팔도는 역시 짜장면에 더 가까운 느낌이다. 일품 짜장면의 업그레이드 제품이라 할 수 있다.

일품 짜장면과 거의 비슷하지만, 짠맛이 강했던 일품에 비해 좀더 단 맛이 강해졌다. 요리법도 소스를 덥혀서 붓는 스타일이 아니라, 면을 삶은 뜨거운 물을 조금 남긴 다음 비벼 먹도록 과정을 단순화 시켰다.

소스맛은 역시 팔도 답게 걸작이지만, 면은 짜왕이나 오뚜기 처럼 넓은 면이 아니다. 그래서 식감도 조금 부족하고, 오래되면 불어 버리는 단점이 있다.

가격은 최신 유행답게 4개에 5천원. 역시 유행에 따라 출시기념으로 마트에서 4+1개들이로 팔며 이벤트중.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1 Response

  1. 2015년 11월 3일 화요일

    […] 짜왕과 팔도 짜장면에 이어서 오뚜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