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바디 (Nobody, 2021)

은퇴한 전직 킬러가 집에 들어온 강도 때문에 다시 실력 발휘를 하면서 범죄조직 하나를 싹쓸이 해버리는 영화 존 윅을 그대로 오마주해서 다시 만들어 놓은 영화. 이번엔 정부 일을 하던 킬러이고, 가족이 살아 있다는 점과 동료와 아버지가 같이 싸워줬다는 점 만 빼면 다른 것이 없다. 아, 강아지가 아니라 따님의 팔찌 때문에 싸움이 시작되었다는 점도 다르다. ㅋ

덕분에 액션은 볼만 하지만 매우 식상하다. 나처럼 존 윅 영화를 1편만 본 사람도 그런데 다른 것 다 본 사람은 더 식상했을지도.

주인공은 브레이킹 배드의 밥 오덴커크이고, 아버지가 백 투더 퓨처의 박사님 크리스토퍼 로이드이다. 이 할아버지 많이 늙으셨네. 장수하시길. 아내는 원더우먼의 엄마역이었던 코니 닐슨, 회사 사장은 V에 나왔던 마이클 아이언사이드인데, 이 두 분이 나서도 러시아 마피아 다 때려 잡을 수 있을 듯 ㅋㅋㅋ

내 평점은 별 3.5개. 뭔가 자주 먹던 햄버거 같은 영화.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