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의 트위터에서 볼수 있는 생각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나라당의 트위터 복수계정 사용에 대한 변명. 위쪽이 가장 나중의 글이니 아래부터 읽자.


한나라당은 트위터에 10여개의 계정을 만들어 사용하고 있다. 그래서 여러 비난을 받아왔고, 이찬진씨도 한마디 했는데 그 답변이 위의 글이다. 여기서 한나라당의 트위터, 더 나아가 인터넷을 활용해 여론을 다루는 마인드를 엿볼 수가 있다.

  • 자신에게 반대하는 여론이 많은 것은 편파적이고 옳지 못하다고 생각한다. 즉 여론이 자신들에 대한 판단이 아니라 그 자체를 옳고 그르다고 판단할 개체로 본다. 정치인으로는 극히 위험한 마인드이다.
  • 트위터 여론이 자신들에게 반대하는 이유가 민주 민노당등 야당이 트위터를 먼저 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즉, 여론이 사람들의 본심이 아니라 반대파 정치세력의 조작에 의해서라고 믿는다.
  • 그러한 잘못된(?) 여론을 고치고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서는 복수계정을 사용해 같은 내용의 글을 살포하는 치사한 방식을 쓰는 것도 정당하다고 생각한다.
  • 트위터에서 물량공세가 통할거라고 생각한다.
  • 트위터의 여론과 흐름도 현실의 국민들과 같은 정당지지율로 바뀌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트위터만의 여론이 또 하나의 참고할 대상이 아닌, 그저 현실처럼 단순 평균화 될 대상으로 보는 것이다.
  • 팔로워 수치를 지지율로 착각하고 거기에 집착하고 있다.
  • 이념을 아직 따지며 그것이 장래에 결론이 날 것처럼 생각하고 있다.
  • 자신들이 중도실용이라고 착각하고 있다. -_- 아니면 그렇다고 홍보하고 싶은건가?
  • 트위터를 통해 듣는것이 아닌 자신들의 생각을 홍보하는 수단으로만 보고 있다.

정말이지, 저 한나라당은 자신들이 왜 인터넷에서 모욕적인 비난을 받는지 아직도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 지금까지 해왔던대로 알바 풀듯 트위터에서도 물량공세를 해 희석하면 해결될 것으로 생각한다.

가장 엽기적인 것은

트위터를 통해 듣는것이 아닌 자신들의 생각을 홍보하는 수단으로만 보고 있다.

정말 슬픈 일이다. 우리나라 제1정당, 여당의 수준이, 그리고 새로운 소통의 공간인 트위터가 저 정도로밖에 인식되지 못하는 것이.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8 Responses

  1. 칫솔 댓글:

    역시 블락 이외에 답이 없는 거군요.
    그리고 비공식 계정이면 지금 여당 앞세워 사기치는 거나 마찬가진데, 결국 사기꾼이나 다름 없는 게 아닌가 싶네요.

  2. 진사야 댓글:

    아이고 제발 ㅠㅠㅠ
    블럭까지는 하고 싶지 않았는데, 해야겠네요. 흐

  3. 구차니 댓글:

    트위터에 대해서 사람들이 너무 높게 평가했기 때문에 생기는 문제중에 하나가 아닐까요?

  4. 모노마토 댓글:

    이새끼들은 이름부터 바꿔야되 -_-
    우린병신 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