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 자이언트 (The Iron Giant, 1999)

The_Iron_Giant_poster

로크웰에 사는 소년 호가드는 웨이트리스로 일하는 엄마와 살고 있다. 어느날 호가드는 심상치 않은 불빛을 보고 숲에 들어갔다가 철을 먹어치우는 거대한 로봇을 만난다. 왠지 자신이 누군지 모르고 착해 보이는 이 로봇은 호가드와 친구가 되고 고철상을 하는 친한 아저씨 딘의 도움으로 로봇을 숨기고 거기서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그런데 총싸움 놀이를 하다가 총을 보고 갑자기 공격적인 행동을 하는 로봇을 본 딘은, 로봇에게 뭔가 숨겨진 것이 있음을 알게 된다.

하지만 평화도 잠시, 결국 정부 비밀요원에 의해 소련의 신무기로 오인되 공격받는 과정에서 로봇은 지구에 추락하면서 상실한 본능 – 외계의 공격용 로봇 -을 각성하게 되어 군대를 괴멸 직전까지 몰고 가게된다. 호가드는 친구를 걱정하는 순수한 마음에 로봇의 총앞을 가로 막고, 호가드의 노력덕분에 로봇은 다시 원래의 상태로 진정한다. 하지만 공포에 젖은 정부 요원은 핵미사일 발사를 명령하고, 이제 마을은 전멸할 위기를 맞는다. 로봇은 친구에게 작별을 고하고 하늘을 향해 날아서 핵미사일과 함께 산화한다. 호가드가 알려준 정의의 사자 “수퍼맨!”이라는 말을 하며 수퍼맨이 날아가는 그 자세로.

로봇의 희생에 낙담하고 있는 호가드. 그런데 단 하나 남은 로봇의 부품, 볼트 하나가 빛을 내며 움직이시 시작하고, 그 부품들은 하나하나 바나건너에서 모여 다시 로봇으로 변해가는 것을 보여주며 영화는 끝난다.

11

이 영화, 처음에 포스터 보고는 “이거 무슨 60년대 고전 SF 영화 리바이벌인가?” 라고 생각했고, 영화 내용을 좀 주어 들었을 때는 “워너 브러더즈가 또 ET우려먹는구나”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실제로 보고나니 생각이 좀 달라졌다. 뭐랄까, 아주 훌륭하게 재구성해서 또 하나의 작품을 만든듯한 그런 느낌이랄까?

일단 영화는 단순히 어린이의 시각만을 그리지 않고, 50년대말의 레드 콤플렉스(소련이나 공산주의를 겁먹고 과민반응하던 사회 분위기)나 핵무기 만능주의, SF잡지나 TV등의 당시 미국 사회상을 아주 잘 비꼬면서 묘사하고 있다. 무엇이든 예리하게 의심하는 전형적인 정부 비밀기관 요원, 명령을 따르고나서 생각하는 군대등은 거기에 양념이다. 또하나, 자신과 다르다고 총부터 들이대는 것은 옳지도 않고 이득도 없다는 교훈을 영화는 내포하고 있다.

그런 어리석으면서도 암울한 사회상을 배경으로, 어린 주인공은 어쩌면 남자 아이들의 꿈이라고 할수 있는 거대로봇과 함께 우정을 나누며 정말 즐거운 한때를 보낸다. 그 즐겁고 웃음이 나는 장면들은 ET보다는 토토로가 연상될정도로 밝고 흥겹다. 그런 괴리가 과연 어른들의 세상이 아닌 어린이들을 위한 동화의 세계로 관객을 이끌고, 정부 요원과 어른들은 외면할 수 없는 현실을 몰고 따라온다. 정말 재미와 스릴을 같이 가지고 있는 영화다.

이 영화는 2D와 3D를 복합적으로 사용해서 만들었고, 로봇등의 3D는 꽤 수준높은 카툰렌더링을 해서 이질감이 거의 없다. 로봇의 “슈퍼맨~”라는 감동적인 엔딩의 대사는 빈 디젤이 해서 유명하고, 주인공의 어머니 목소리는 제니퍼 애니스톤이 연기했다.

지금 생각해보니 트랜스포머와도 소재면에서 많이 통하는 영화다. 미국식 애니매이션중에 동화와 현실의 양다리를 걸치면서 작품성 좋은 것을 보고 싶다면, 이 영화를 추천한다. 아마 극장에서는 쫄딱 망했으니 비디오 대여점 어린이 코너 구석에서 먼지만 뒤집어 쓰고 새걸로 있을것 같다.

글쓴이 : Draco (https://draco.pe.kr)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글은 CCL 저작자표시 3.0에 따라 원작자를 표시할 경우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You may also like...

7 Responses

  1. sooop 댓글:

    극장개봉작이었는지는 몰랐습니다. ‘인크레더블’, ‘라따뚜이’의 브래드 버드 감독의 작품이지요. 감동적이기도 하고… 참 브래드 버드는 재주좋은 이야기꾼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2. S2day 댓글:

    아어인 자이언트 정말 재밌게 봤습니다 ^^ 5번을 반복해서 보기도… 후덜덜
    별 5개가 만점이면 5개를 다주고싶더군요.

  3. 필로스 댓글:

    정말 괜찮은 만화영화였어요…아이들이 무척 좋아하던…

  1. 2008년 2월 16일 토요일

    아이언 자이언트(The Iron Giant, 1999) 세상엔 숨어있는 재미있는 영화가 이렇게 많다는걸 또한번 느끼게 한 영화! 약간은 간접적으로 나마 영화와 관련된 일을 하는 나 인데도 세상은 넓고 볼 영화는 이렇게 많은건가,중이 제 머리 못 깎는다고 오히려 등잔 밑이 어두운꼴인건가,어린이 가족용 영화들은 좀 쉽게 보아왔는데 간간히 성인물 못지않게 화려한 화면과 탄탄한 스토리와 감동과 여운을 주는 영화들이 꽤 있네요. 1999년에 나온 영화(한국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