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ged: 제라드 버틀러

드래곤 길들이기 (How to Train Your Dragon)

개인적으로 위의  포스터가 무척 마음에 듭니다. 전형적인 ET의 모티브(그러고보니 스필버그의 드림웍스군요)지만, 다른 종족끼리의 교감을 표현하고, 그리고 제가 좋아하는 푸른빛…아아.. 어째튼 각설하고, 전혀 기대하지 않았던 작품에서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니 이거 참 행복하군요. 이 작품이...

어글리 트루스 (The Ugly Truth, 2009)

제목을 번역하자면 ‘추한 진실’정도 될까요? 하지만 뭐 심각한 이야기 별로 없습니다. 제라드 버틀러가 말하는 추한 진실이란 남자는 속된 욕망의 짐승이며 진실한 사랑은 없다는 직설적인 이야기죠. 반면 잘나가는 방송국PD이며 내숭녀인 캐서린 헤이글은 이상형인 남성과의 달콤한...

모범시민 (Law Abiding Citizen)

※ 스포일러 경고 : 이 영화는 추리적인 요소가 있어서, 내용을 알고 가면 재미가 반감될 수 있습니다. 이 영화를 이해하려면 미국의 사법제도를 이해해야 합니다. 제도라기 보단 관행인가? 어째튼, 하도 범인잡기 힘드니까 만들어진 모양인데, ‘죄인의 형량을...

300

스파르타의 일당백 전사들이 페르시아의 100만 대군과 싸우다 진 이야기. (300명이 일당 100이면 3만명밖에 상대 못한다. 100만에겐 당연히 진다…;;) 초반엔 살짝 야하고, 후반엔 처절하게 잔인하다. 보고 즐기는 영화로서는 100만점이다. 과하게 탈색을 한 영상은 ‘밴드 오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