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ged: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Avengers: Infinity War, 2018)

정말 재미있었다. (여기부터 스포일러 주의) 영화가 처음부터 끝까지 거의 액션으로 가득 차 있고, 여러 영웅들이 나름 골고루 출연해서 볼거리가 많다. 다소 긴 러닝 타임 동안 지루한 적이 없을 정도. 특히 아이언맨과 닥터 스트레인지의 전투는...

스파이더맨: 홈커밍(Spider-Man: Homecoming, 2017)

뒤늦게 구글 플레이 무비로 봤다. 히어로 영화로서 정말 잘 만든 영화다. 주인공의 성장, 다른 시리즈 영웅들과의 연결, 명확하면서 멋진 악당, 적당한 조연, 적당한 유머, 원작만화에서 적절히 변주된 캐릭터들. 무엇보다, 이 영화는 초능력을 얻고 금새...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Captain America: Civil War, 2016)

마블 영화의 문제점은 악당이 약하다는 건데, 만약 강한 아군끼리 싸운다면 싸움하나는 볼만 하겠다…바로 그게 이 영화였다. 정말이지 마블 영화중 최강이다. 공항 전투만 흔히 거론 되지만, 마지막 싸움마저도 멋지다. 새로 추가된 스파이더맨과 블랙 팬서까지 아주...

아이언맨 3 (Iron Man 3)

구글 무비 입점기념으로 본 아이언맨3. 위의 예고 이미지가 너무 멋있어서 기대했던 3편이었습니다만, 여러모로 아쉽네요. 역시 이번에도 토니 스타크는 고생뒤에 인간적으로 성숙해지고 발전하고, 여러 가지 웃기는 장면이 넘칩니다. 한번 쓰고 버리던 슈트중에 나름 아쉬워하는 애착을...

아이언 맨 2 (Iron Man 2)

감상 후 몇 달만에 적는 쇠돌이 2 감상평. 기억이 가물가물. 확실히 1편보다는 재미가 없네요. 1편에서는 아기자기하게 아이언맨 슈트를 조립하고, 실험하는 남성들의 환타지가 있었지만, 2편에서는 그냥 액션 영화일 뿐. 토니 스타크는 만화 원작을 살리려고 그러는지...

셜록 홈즈 (Sherlock Holmes, 2009)

전 어렸을 때 셜록 홈즈의 팬이었습니다. 국민학교(지금의 초등학교) 시절 학교 도서관에 있는 모든 셜록 홈즈 소설을 다 읽었죠.지금은 별로 기억이 안나지만. 사실 현대의 기준으로 보면 셜록 홈즈 소설은 그리 논리적이거나 치밀한 추리 소설은 못...

아이언 맨, 재미있었습니다.

사실은 영웅물이라는게, 일반적인 SF매니아나 메카닉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썩 맘에 드는 설정들은 아닙니다. 기껏 나오는 과학소재라야 방사능 노출로 인한 유전자 변이정도이고, 대부분 초능력, 외계인 등에 의한 영웅들이니까요. 돈쳐바른 영웅 배트맨도 사실 메카닉 무기라곤 배트카 정도이고,...